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5.5℃
  • 맑음강릉 31.6℃
  • 맑음서울 25.8℃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1.1℃
  • 구름조금울산 25.4℃
  • 맑음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5.1℃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20.5℃
  • 맑음보은 27.8℃
  • 맑음금산 28.5℃
  • 맑음강진군 29.9℃
  • 맑음경주시 32.3℃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미래차 핵심인재 키운다"…산업부, 315억 투입해 3천735명 양성

미래차 인력양성사업 추진계획 수립
예산 40.6% 늘려 현장맞춤형 융합인재 양성

 

【 청년일보 】 정부가 인력양성 예산을 확충, 미래자동차 핵심인재 키우기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미래자동차 핵심 인재 3천735명을 양성하기 위해 315억원의 예산을 투입하는 미래차 인력양성사업 추진계획을 수립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 224억원 대비 40.6% 급증한 수치다. 올해 미래차 인력양성 예산이 늘어난 것은 지난해 9월 발표한 '자동차산업 글로벌 3강 전략'을 달성하기 위한 조치다.

 

산업부는 2030년까지 전기·수소차·자율주행차 등 미래차를 집중적으로 육성, 이를 위해 총 3만명의 전문인재를 양성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미래차 인력양성사업 추진계획에 따라 산업부는 융합형 인재 양성, 현장 맞춤형 인재 양성, 인력 양성 인프라 구축 등 3대 분야에 초점을 맞춘다.

 

구체적으로 '소프트웨어 중심의 자동차(SDV)'로 바뀌는 추세에 대응해 20개 대학교에서 자동차 소프트웨어 교육을 시행한다. 재직자 직무 전환 교육에 '차량용 소프트웨어'를 포함해 운영할 계획이다.

 

산업부는 또 교육부와 협업을 통해 총 20개 대학에 960명의 학사급 전문 인재를 양성한다. '미래차 보안시스템 전문인력 양성 사업'을 신규로 추진해 자동차 보안 분야 고급인력을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아울러 미래차의 보급 확산에 맞춰 정비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기능인력도 2천80명 길러낸다.
 


【 청년일보=황정일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