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1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SKT 스포츠 진심 통했다"…황선우, 男 자유형 200m '금빛 낭보'

황선우, 세계선수권 남자 자유형 200M 金…'한국 수영 간판' 증명
SKT, 2022년부터 든든한 후원자…파리올림픽도 전폭적 지원 예정

 

【 청년일보 】 '한국 수영의 간판' 황선우(21·강원특별자치도청)가 세계 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가운데, SKT의 스포츠 유망주 후원 등의 선한 행보가 '재조명' 받고 있다.

 

SKT는 2007년 '마린 보이' 박태환 선수(수영)를 시작으로 아마추어 스포츠 유망주에 대한 장기적이고 지속적인 후원을 통해 스포츠 저변 확대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14일 SKT에 따르면 황선우는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세계선수권 경영(競泳) 남자 자유형 200M 결선에서 1분44초75로 가장 먼저 터치 패드를 찍고 우승했다.

 

이로써 황선우는 지난해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이어 세계선수권 금메달까지 목에 걸었다. 앞서 2022년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에서 은메달, 지난해 대회에선 동메달을 땄던 황선우는 올림픽 시즌인 올해 처음으로 세계 정상에 우뚝 서게 됐다.

 

주니어 시절부터 주니어 세계신기록을 쓰며 '한국 수영의 희망'으로 평가받았던 황선우는, 성인 무대에서도 꾸준히 실력을 키워나가며 세계 수준의 선수로 성장했다.

 

특히 SKT는 황선우의 역량과 성장 가능성을 보고, 아마추어 스포츠 유망주였던 2022년부터 훈련 비용 등을 지원하며 '뒷배' 역할을 자처했다. 

 

한 수영 관계자는 "해외 전지훈련이 잦은 수영 종목 특성상, 선수 기량 발전을 위해 꾸준한 후원은 필수적"이라고 밝혔다.

 

SKT는 세계선수권 첫 정상을 차지한 황선우를 위해 '특별 포상금'도 지급할 예정이다. 여기에 5개월 앞으로 다가온 파리올림픽에서 선수가 값진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전폭적인 후원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SKT는 2022년부터 아마추어 선수들에 대한 체계적 후원을 위해 자체 시스템을 구축, 운영하고 있다. 황선우뿐만 아니라 박혜정(역도), 손지인(리듬체조), 조현주(스케이트보드) 등 각 종목을 대표하는 아마 스포츠 선수들은 SKT 후원을 받고 있다.

 

특히 '제2의 장미란'으로 평가받는 한국 여자 역도 스타 박혜정(21·고양시청)은 설연휴 기간인 지난 9일 아시아선수권에서 여자 최중량급 3관왕을 차지했다.

 

김희섭 SKT 커뮤니케이션 담당(부사장)은 "이번 세계선수권에서 거둔 황선우 선수의 값진 성과가 파리올림픽 선전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면서 "SKT는 앞으로도 아마추어 스포츠, 스포츠 꿈나무에 대한 지속적이고 진정성 있는 후원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