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24.0℃
  • 구름조금대전 21.2℃
  • 구름많음대구 22.8℃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많음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2.6℃
  • 구름많음고창 22.1℃
  • 흐림제주 22.4℃
  • 구름많음강화 22.5℃
  • 구름조금보은 16.7℃
  • 구름많음금산 18.2℃
  • 구름조금강진군 21.1℃
  • 구름많음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최태원·구광모 회장 앞섰다"…방시혁 하이브 의장, 그룹 총수 주식재산 6위

하이브 방시혁, 이달 14일 주식가치 2조 5천447억

 

【 청년일보 】 하이브 그룹 방시혁 이사회 의장의 주식재산 순위가 국내 그룹 총수 중 6위에 오른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4대 그룹 총수인 최태원 SK 회장(8위)과 구광모 LG 회장(10위)보다 앞선 것이다.

 

기업분석전문 한국CXO연구소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24년 5월 신규 및 재지정된 대기업집단 그룹 총수 주식재산 현황 분석' 결과를 16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가 올해 5월 지정한 자산총액 5조원이 넘는 대기업집단은 88곳이었다. 88개 그룹 중 총수 주식재산 1위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차지했으며 이달 14일 기준 15조 9천16억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11조 440억원으로 2위를 차지했다. 이어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4조 9천302억원) ▲정의선 현대차 회장(4조 160억원)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2조 6천216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상위 톱5 다음으로 6번째로 주식재산이 많은 그룹 총수는 이번에 신규 대기업집단으로 지정된 하이브 그룹의 방시혁 의장인 것으로 조사됐다. 

 

방 의장은 하이브 주식을 1천315만 1천394주를 보유하고 있고, 이달 14일 종가 19만 3천500원으로 곱한 주식평가액만 해도 2조 5천447억원으로 평가됐다. .

 

올해 그룹 총수로 새로 등극한 김남정 동원그룹 회장도 주식평가액 12위로 1조 클럽에 합류했다. 김 회장의 주식평가액은 이달 14일 기준 1조 6천624억원이다. 

 

김 회장은 동원산업 주식을 60%에 가까운 2천156만 9천875주 보유 중인데, 이달 14일 기준 종가 3만 7천200원으로 곱한 주식평가액만 8천23억원을 넘었다. 여기에 동원산업을 통해 다시 동원시스템과 동원F&B 주식도 각각 70% 넘게 보유 중이다. 

 

동원시스템즈와 동원F&B에서 보유한 주식에 대한 김 회장의 주식가치만 해도 8천600억원 이상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지정된 대기업집단 88곳 중 최연소 그룹 총수는 양홍석 대신증권 부회장(1981년생·43세)인 것으로 확인됐다. MZ세대로는 유일하게 대기업집단 동일인에 이름을 올렸다. 양 부회장의 주식가치는 이달 14일 기준 835억원으로 1천억원에는 다소 못 미쳤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