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5.9℃
  • 흐림서울 19.3℃
  • 대전 17.9℃
  • 대구 17.3℃
  • 흐림울산 18.1℃
  • 광주 17.1℃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6.6℃
  • 구름많음제주 21.8℃
  • 흐림강화 18.4℃
  • 흐림보은 16.4℃
  • 흐림금산 17.0℃
  • 흐림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최태원-정의선 만났다...미래 전기차 배터리 협력 논의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SK이노베이션 서산공장 방문
미래 전기차 배터리 협력 논의...전략반도체 등 신기술 방향 공유

 

【 청년일보 】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이 만났다. 두 대기업 수장은 미래 전기차 배터리와 관련해 협력을 도모했다.

 

정의선 수석부회장은 국내 배터리 3사 공장을 모두 둘러보고 협력관계를 공고히 하며 세계 전기차 시장 공략 채비를 갖췄다.

 

SK그룹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정의선 수석부회장은 7일 충남 서산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생산공장을 방문해 최태원 회장을 만났다.

 

현대차그룹에서는 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 알버트 비어만 사장, 기획조정실 김걸 사장, 상품담당 서보신 사장, 현대모비스 박정국 사장 등이 동행했다. 

 

SK그룹에서는 배터리 사업을 진두지휘해 온 최재원 수석부회장을 포함해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 장동현 SK㈜ 사장, 지동섭 SK이노베이션 배터리사업 대표가 맞았다.

 

양사 경영진은 SK이노베이션 등이 개발 중인 차세대 배터리 기술과 미래 신기술 개발 방향을 공유했다.

 

이들은 고에너지밀도, 급속충전, 리튬-메탈 배터리 등 차세대 배터리 기술에 관한 정보를 공유했다. 전력반도체와 경량 신소재, 배터리 대여·교환 등 서비스 플랫폼 등 미래 신기술 개발 방향성과 협력방안에 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이날 정의선 수석부회장은 "미래 배터리, 신기술 개발 방향성을 공유하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현대차그룹은 인간중심의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열고 인류를 위한 혁신과 진보를 이루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태원 회장은 "현대·기아차가 전기차 등 미래 모빌리티 분야에서 선도적 입지를 구축하고 있는 만큼 이번 협력이 양 그룹은 물론 한국경제에도 새로운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 회장은 "힘과 지혜를 모아 코로나가 가져올 경영환경 변화에 선제 대응하면서, 경제적 가치와 사회적 가치를 함께 높여 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양사 경영진은 이날 협력을 논의하며 기아차 니로 전기차에 공급하는 배터리 셀을 조립하는 라인을 둘러봤다.

 

【 청년일보=장한서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