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17.1℃
  • 흐림대전 17.5℃
  • 구름많음대구 18.8℃
  • 흐림울산 17.0℃
  • 흐림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7.8℃
  • 흐림고창 16.7℃
  • 흐림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16.6℃
  • 구름많음보은 13.0℃
  • 흐림금산 15.0℃
  • 흐림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7.3℃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FC바르셀로나, 그라나다에 1-2 역전패

메시, 전반 23분 선제골...리그 26호골

 

【 청년일보 】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가 그라나다에 충격패 하며 프리메라리가(라리가) 선두로 올라설 절호의 기회를 놓쳤다.


바르셀로나는 30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노우에서 열린 2020-2021 라리가 33라운드 홈 경기에서 그라나다에 1-2로 역전패했다.


바르셀로나는 리오넬 메시가 선제골을 기록했지만, 그라나다에 연달아 두 골을 실점하며 역전을 허용했다.
바르셀로나는 승점 71을 유지해 선두로 올라설 기회를 놓친 채 3위에 머물렀다.


정규리그 종료까지 팀당 5경기만을 남겨놓은 가운데 라리가의 상위권 다툼은 치열하다.


현재 1위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73)부터 4위 세비야(승점 70)까지 승점 차가 단 3점이다.


먼저 33라운드까지 경기를 치른 아틀레티코가 직전 빌바오전에서 패하고 2위 레알 마드리드(승점 71)는 레알 베티스와 비기는 등 멀리 달아나지 못하면서 바르셀로나가 이날 승리할 경우 선두를 탈환할 수 있었다.


하지만 바르셀로나 역시 그라나다에 덜미를 잡히면서 승점을 쌓지 못했다. 레알 마드리드와 승점에서 동률을 이뤘으나 상대 전적에서 밀려 그 아래에 자리했다.


이날 경기에서 전반전은 바르셀로나가 선제골을 터트려 주도했다.


전반 23분 앙투안 그리에즈만과 패스를 주고받으며 페널티 지역 왼쪽으로 침투한 메시가 왼발 슛으로 상대 골문을 열었다.


메시는 리그 26호 골을 기록하며 득점 2위 카림 벤제마(21골·레알 마드리드)와 격차를 5골로 늘렸다.
하지만 후반 들어 흐름이 뒤바뀌었다.


후반 18분 바르셀로나의 수비진이 뒤쪽에서 올라온 그라나다의 크로스를 제대로 처리하지 못했고, 다르윈 마치스가 이를 잡아 동점골로 연결했다.


승부를 원점으로 돌린 그라나다는 후반 34분 아드리안 마린의 크로스에 이은 호르헤 몰리나의 헤딩 결승골로 역전에 성공했다


결국 바르셀로나는 볼 점유율에서 82%-18%로 우위를 점했고, 슈팅도 16개(유효슈팅 4)-5개(유효슈팅 2)로.우위를 점하고도 그라나다에 1-2로 패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