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17.1℃
  • 흐림대전 17.5℃
  • 구름많음대구 18.8℃
  • 흐림울산 17.0℃
  • 흐림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7.8℃
  • 흐림고창 16.7℃
  • 흐림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16.6℃
  • 구름많음보은 13.0℃
  • 흐림금산 15.0℃
  • 흐림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7.3℃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손흥민 한시즌 최다골... 두 시즌 연속10-10클럽 달성

토트넘,셰필드 유나이티드에 4-0 대승

 

【 청년일보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9)이 시즌 16호 골로 자신의 한 시즌 최다골 타이기록을 달성하며 2시즌 연속 리그 10골-10도움 클럽에도 가입했다.


토트넘은 3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셰필드 유나이티드전에서 4-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이날 골로 리그 16호 골을 기록했다. 리그컵(카라바오컵) 1골,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예선 1골 포함)까지 포함해 올 시즌 총 21골을 넣어 2016-2017시즌의 개인 한 시즌 공식전 최다 21골 타이기록을 썼다.


손흥민은 또 이날 도움으로 시즌 도움 개수를 10개로 늘리며 토트넘 구단 최초로 2시즌 연속 10골-10도움 클럽에 가입했다.


토트넘에서 10골-10도움을 올린 선수는 위르겐 클린스만(20골 10도움·1994-1995시즌), 엠마누엘 아데바요르(17골 11도움·2011-2012시즌), 크리스티안 에릭센(10골 10도움·2017-2018시즌)과 지난 시즌의 손흥민(11골 10도움) 뿐이다.


이날 토트넘은 가레스 베일을 모처럼 선발 출전시키며 해리 케인, 손흥민과 함께 최전방을 구성하는 변화를 줬다. 


토트넘은 전반 1분 만에 손흥민의 크로스를 케인이 위협적 슈팅으로 연결하는 등 공격을 주도했고 이어 전반 11분 베일, 전반 16분 손흥민의 슈팅이 연달아 나오는 등 득점과 비슷한 장면을 계속 만들었다.


이어 전반 36분 세르지 오리에의 칩 패스를 받은 베일이 감각적 슈팅으로 연결해 선제골을 만들었다.


후반 5분에는 손흥민이 골키퍼와 일대일 찬스에서 깔끔하게 슛을 성공시켰으나 VAR 판독 결과 오프사이드가 선언돼 득점이 취소됐다.


하지만 손흥민과 토트넘은 공격을 멈추지 않았다. 후반 16분 손흥민이 절묘한 패스로 베일의 득점을 도우며 2-0을 만들었다. 손흥민이 리그 10호 도움으로 2시즌 연속 '10-10' 클럽에 가입하던 순간이다.


최고의 컨디션을 보이던 베일 역시 더욱 펄펄 날았다. 후반 24분 한 골을 더 추가하며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토트넘은 후반 32분 손흥민이 절묘한 감아차기로 한 골을 더 추가하며 4-0의 완벽한 승리를 거뒀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