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5℃
  • 흐림강릉 22.0℃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많음울산 21.6℃
  • 구름조금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4.8℃
  • 맑음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7.9℃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5.5℃
  • 구름많음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넷마블문화재단, '제9회 넷마블 게임콘서트' 성료

방승호 교육연구관과 성용원 작곡가 강연자로 참석

 

【 청년일보 】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26일 언택트(비대면) 방식으로 열린 '2021 넷마블 게임콘서트'를 성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두 번째로 열린 제9회 게임콘서트는 메인 테마인 '게임과 사회'를 바탕으로 게임문화재단 서울시교육청 방승호 교육연구관과 성용원 작곡가가 강연자로 나섰으며, 유튜브 채널 '넷마블 TV'에서 오후 2시부터 두 시간가량 진행됐다.

 

첫 번째 순서를 맡은 방 교육연구관은 'B급 교육연구관이 들려주는 학교 PC방의 진화'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방 교육연구관은 "직업학교에 재직할 당시 방황하는 아이들의 게임 의존과 이런 아이들에 대한 따가운 시선을 많이 느꼈다. 게임을 잘하는 건 재능이라고 생각해 학교 내 PC방을 만들고 2008년 e스포츠학과(현재 게임제작과)를 신설했다. 그 해 해당 학과 졸업생의 경우 70%의 높은 대학 진학률을 기록했다"며 학생들에게 동기부여와 환경을 조성해 주는 것이 재능을 이끌어 내는데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를 설명했다.

 

이어 "게임 과몰입이라는 굴곡된 시선을 긍정적 에너지로 바꾸는 것이 중요하다. 게임하는 아이들은 이를 통해 게임을 통한 가능성을 열고 게임과 삶의 균형을 맞추고 게임으로 자존감을 찾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두 번째 강연에 나선 성 작곡가는 다양한 사례를 통해 게임음악의 역사와 발전과정을 알아보고 미래에 대해 함께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성 작곡가는 "학교 교양 수업 당시 학생들이 가장 좋아하고 감동 깊게 들은 음악이 무엇인지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가 세계적인 게임음악 작곡가 '히사이시 조'로 나올 만큼 게임음악은 지금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고 있다"며 "최근에 출시한 모바일 게임 '제2의 나라'와 같이 애니메이션, 게임, 명곡이 합쳐져 하나의 문화상품이 되는 것처럼 게임음악이 원 소스 멀티유스로서 다른 장르와 결합되어 여러 가지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다"며 게임음악의 밝은 미래를 전망했다.

 

강연 이후에는 온라인 청중을 대상으로 에어팟 프로, 문화상품권 등 선물을 추첨 증정하는 퀴즈 이벤트를 비롯해 강연자에게 궁금한 점을 작성해 제출하면 강연 종료 후 답변을 받는 기회도 제공했다.

 

한편, 게임콘서트는 넷마블문화재단이 건강한 게임문화 조성과 확산을 위해 2019년부터 여러 분야의 전문가를 초빙해 게임산업·문화에 대한 다양한 주제로 토론형 강의를 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작년부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언택트(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하고 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