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6 (금)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8.8℃
  • 소나기서울 25.4℃
  • 구름많음대전 25.9℃
  • 구름많음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28.5℃
  • 구름많음부산 26.9℃
  • 흐림고창 29.1℃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4.6℃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7.3℃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AI 컴퍼니로 도약"...SKT, 주총서 AIX 등 3대 핵심 전략 제시

사외이사로 AI 전문가 선임…ESG분야 전문가 재선임도 의결
재무제표·주당배당금·주식매수선택권·이사 보수 한도건 승인
5세대 이동통신 28㎓ 기지국 구축 할당 조건 질문에는 '난색'

 

【 청년일보 】 SK텔레콤은 28일 을지로 본사에서 제 39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AI 컴퍼니'로 도약하기 위한 청사진을 제시하고 사외이사 선임 등의 안건을 승인했다.

 

SK텔레콤 유영상 사장은 주총을 통해 AI 컴퍼니로의 본격적인 도약을 위한 구체적인 방법론으로 ▲Core Biz.의 AI 혁신 ▲AI 서비스로 고객 관계 강화 ▲산업 전반으로 AI를 확산하는 AIX 등 3대 핵심 전략 축을 제시하며 SKT의 AI 혁신을 산업 전반에 적용해 시대의 대전환을 이끌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SKT는 AI 전문가 오혜연 카이스트 교수를 사외이사와 감사위원회 위원으로 신규 선임하고 김준모 카이스트 전기전자공학부 부교수를 사외이사로 재선임하며 이사회에도 AI 역량을 강화해 AI 컴퍼니 도약에 힘을 싣는다고 밝혔다.

 

신임 오혜연 사외이사는 자연어 처리 기반 AI 전문가로 현재 KAIST 전산학부 교수이자 인공지능연구원 원장 등을 겸하고 있으며 학계, 정부, 기업 등과 활발한 연구 및 프로젝트를 수행한 풍부한 경험에서 나오는 전문지식을 보유하고 있다. 

 

김준모 사외이사는 딥러닝 알고리즘 기반 컴퓨터 비전 및 신호처리 분야에 특화된 AI전문가다. SKT는 김준모 사외이사가 SKT가 추진하는 AI와 디지털 전환 사업에 대한 조언과 AI 기반 비즈니스 전략 등에 대한 전문가적 의견을 개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ESG경영 전문가로 알려진 김용학 연세대학교 명예 교수도 사외이사와 감사위원회 위원으로 재선임됐다. 김용학 사외이사는 지난 3년간 이사회 의장으로 재임하며 사회학 분야에서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거버넌스 선진화와 인적분할, ESG 분야 등 기업가치 제고에 필요한 자문을 제공했다. SKT는 김용학 사외이사가 재선임 후에도 SKT가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 가는데 지속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주총에서는 연결기준 영업수익 17조3천50억원, 영업이익 1조6천121억원을 기록한 지난해 재무제표도 승인됐다. 

 

연간 주당배당금은 분할 전인 2020년보다 66% 오른 3천320원이다.

 

아울러 경영진에게 주식매수선택권을 부여하는 안건, 이사 보수 한도를 120억 원으로 책정하는 안건도 의결했다.

 

한편, 유영상 SK텔레콤 사장은 주주총회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5세대 이동통신(5G) 28㎓ 기지국 구축 할당 조건을 맞추기 어려울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해 12월 SK텔레콤의 28㎓ 주파수 이용 기간을 당초 이용 기간인 5년에서 10%(6개월)를 단축한 바 있다. 재할당 신청 전인 올해 5월 31일까지 기지국 1만5천 대를 구축하지 못하면 이 대역 주파수 할당이 취소된다.

 


【 청년일보=최철호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