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21.5℃
  • 흐림강릉 22.7℃
  • 서울 21.1℃
  • 흐림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7.3℃
  • 구름많음광주 28.6℃
  • 구름조금부산 27.8℃
  • 구름많음고창 28.4℃
  • 맑음제주 30.1℃
  • 흐림강화 21.6℃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글로벌 '채식열풍' 타고"...CJ제일제당 식물성 조미소재 '테이스트엔리치' 매출 껑충

올해 1~5월 매출 전년대비 150% 증가...연 500억원 달성 목표
한국 비건인증 취득, 유럽 등 인증 추진..."인니 생산 라인 증설"

 

【 청년일보 】 CJ제일제당은 최근 글로벌 '채식(비건·Vegan) 열풍'을 타고 식물성 발효조미소재 '테이스트엔리치'의 올해 1~5월 매출이 전년대비 약 2.5배 늘었다고 8일 밝혔다.

 

2020년 5월 공식 출시된 테이스트엔리치는 지난해 연간 약 340억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CJ제일제당 바이오 사업의 신성장동력으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테이스트엔리치는 '100% 식물성', '클린라벨(Clean Label, 무첨가, Non-GMO, Non-알러지, 천연 재료 등의 특성을 지닌 식품이나 소재)' 속성을 보유해 글로벌 식품기업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재 34개국 136개의 거래처 대부분이 대체육이나 비건식품 등의 '미래혁신식품' 기업이라는 점에서 차세대 식물성 조미소재로 테이스트엔리치가 인정받고 있음을 알 수 있다. CJ제일제당 역시 100% 식물성 전문 브랜드 '비비고 플랜테이블' 만두 등의 제품에 테이스트엔리치를 사용하고 있다.

 

이처럼 테이스트엔리치가 시장 영향력을 빠르게 확대하고 있는 이유는 '첨가물'이 아닌 '발효 원료'로 차별화에 성공했기 때문이란 게 CJ제일제당의 설명이다. 

 

테이스트엔리치는 CJ제일제당이 60여 년간 쌓아온 발효기술과 R&D 역량을 담은 차세대 조미소재로, 일체의 첨가물이나 인위적 공정 없이 식물성 원료를 발효시키는 과정에서 만들어지는 감칠맛 성분으로만 만들었다.

 

또한 MSG 등 기존 조미소재는 첨가물로 분류되어 클린 라벨에 부합하지 못하지만, 다른 첨가물 없이 원재료와 테이스트엔리치만으로 맛을 낸 가공식품은 '무첨가 식품'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실제로 CJ제일제당은 지난해 8월 한국 비건인증원으로부터 테이스트엔리치의 비건 인증을 취득한 데 이어, 가까운 시일 내에 유럽 등 주요 사업국가의 비건 인증 취득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인도네시아 좀방 공장에 테이스트엔리치 전용 생산 라인을 구축했고, 올해 안에 증설을 완료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수요에 대응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올해 테이스트엔리치로 연간 매출 500억원을 달성하고, 현재 압도적 글로벌 1위 품목인 '핵산'의 뒤를 잇는 핵심 제품으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향후 성장 가능성도 높다. 현재 글로벌 조미소재 시장은 아직 전통적 제품인 MSG와 핵산 등이 차지하는 비중이 높다. 다만, 팬데믹 영향 등으로 선진국을 중심으로 소비자의 건강과 안전, 안심 등을 강조하는 식물성 발효소재 수요가 빠르게 늘고 있다.

 

특히 미국 시장조사업체인 CFRA에 따르면 2018년 약 22조원 규모였던 글로벌 대체육 시장 규모는 2030년 116조원대로 성장할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CJ제일제당은 테이스트엔리치와 같은 차세대 조미소재 수요 확대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보다 건강한 제품을 만들고자 하는 글로벌 기업들에게 테이스트엔리치의 차별화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글로벌 조미소재 시장의 변화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