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흐림동두천 21.6℃
  • 흐림강릉 20.9℃
  • 서울 23.1℃
  • 대전 23.0℃
  • 흐림대구 26.7℃
  • 흐림울산 25.3℃
  • 구름많음광주 25.3℃
  • 구름많음부산 24.4℃
  • 흐림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5.3℃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1.8℃
  • 흐림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 이동형 IPTV 'U+ tv프리', 가입자 20만 명 돌파

업계 최초 이동형 IPTV 서비스 출시로 틈새시장 공략… 40~50대 이용 비중↑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자사의 이동형 IPTV 서비스 'U+ tv프리' 가입자가 20만 명을 돌파하며 개인화된 미디어 시장을 이끌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U+ tv프리는 와이파이를 통해 집안 어디에서나 TV 시청이 가능한 홈 이동형 IPTV 서비스다. 별도 로그인 없이 전원만 켜면 256개 실시간 채널과 약 27만 편의 VOD를 즐길 수 있다.

 

넷플릭스와 U+아이들나라, U+프로야구, U+골프, U+아이돌Live 등 U+tv 전용 콘텐츠를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집 밖에서는 일반 태블릿 기기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LG유플러스는 2018년 국내 최초로 이동형 IPTV 서비스 'U+ tv프리'를 출시한 데 이어, 2019년 기능을 업그레이드한 U+ tv프리2, 지난해 U+ tv프리3를 각각 선보이며 시장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

 

선제적인 서비스 출시에 힘입어 U+ tv프리 가입자는 꾸준히 증가, 지난 5월 말 기준으로 가입자 20만 명을 넘겼다. 가입자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대형 TV와 함께 U+ tv프리를 보조로 활용하는 고객은 전체 70%로 높게 나타났다.

 

이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고객은 40대(31%)와 50대(27%)로, 리모컨 주도권을 잃은 중장년층 고객이 U+ tv프리를 이용해 각종 콘텐츠를 이용하는 비중이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별도의 TV 없이 U+ tv프리만 이용하는 고객의 연령대는 20대(41%)와 30대(24%)가 가장 많았다. 2030세대 1인 가구의 경우 대형 TV를 구매하지 않고, U+ tv프리를 통해 콘텐츠를 이용하는 비중이 높은 것이 배경으로 풀이된다.

 

LG유플러스는 U+ tv프리 이용 고객이 보다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도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U+ tv프리에 가입한 고객은 종편 4사 월정액과 인기 유료채널 스포티비 프라임 등 약 3만 원 상당의 콘텐츠 이용 혜택을 제공한다. 프로모션은 6월 한 달간 진행되며, 월정액 및 유료채널은 가입 후 30일 동안 무료로 제공된다.

 

LG유플러스는 U+ tv프리를 포함해 IPTV 2회선을 이용하는 고객을 위한 복수단말 이용 할인도 제공한다.

 

이건영 LG유플러스 미디어서비스 담당은 "국내 IPTV 사업자 중 최초로 내놓은 이동형 IPTV 서비스에 대한 관심 덕분에 가입자 20만 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능 개선과 프로모션 등을 통해 시장 경쟁력을 꾸준히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