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흐림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4.1℃
  • 박무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9℃
  • 구름많음대구 -0.2℃
  • 흐림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2.9℃
  • 구름많음부산 8.0℃
  • 흐림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9.8℃
  • 구름조금강화 -3.6℃
  • 구름조금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5.1℃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컴투스, 3분기 매출 1천862억원…"역대 3분기 최고"

올해 3분기 영업이익 16억원, 순이익 220억원…"크로니클 해외 성공으로 멀티플 글로벌 히트작 구축할 것"
서머너즈 워·크로니클·야구 라인업 등 게임 사업 성과와 미디어 콘텐츠 사업 기여로 역대 3분기 최고 매출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및 NO.1 야구게임 라인업에 크로니클의 해외 성공 더해 성장 핵심 동력 강화
웹3 메인넷 XPLA(엑스플라)에 '낚시의 신: 크루' 탑재…다양한 장르의 타이틀 P2O 시스템 지속 접목 예정
게임·영화·드라마·공연·K-POP·웹툰·웹소설 등 광범위 콘텐츠 밸류체인 구축…'K-Contents to Global' 비전 실현

 

【 청년일보 】 컴투스는 11일 실적발표 공시를 통해 올해 3분기 매출 1천862억원을 기록, 역대 3분기 최고 매출 성과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6억원, 당기순이익은 220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9월 누적 매출 3조원을 달성한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와 8월 소환형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의 국내 출시, 10개월 만에 1천억원의 역대 최대 연매출액을 돌파한 야구 게임 라인업 등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65%의 매출 성장을 이뤄냈다. 또한, 미디어 콘텐츠 자회사들의 견조한 실적도 매출 성장에 힘을 보탰다.


이처럼 컴투스 게임 라인업과 미디어 콘텐츠 자회사들의 성과가 한국을 비롯해 세계 시장에서 지속되며 3분기 누적 매출 또한 34% 성장, 지난해 연간 매출에 육박하는 5천129억원을 기록했다.


컴투스는 북미·유럽 등 서구권을 포함한 전 세계 흥행작인 서머너즈 워를 비롯해 KBO 라이선스와 MLB라이선스 1등 야구게임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서머너즈 워 IP 기반의 첫 MMORPG 크로니클의 해외 시장 확대로 '멀티플 글로벌 히트작' 라인업을 구축해 지속 성장의 핵심 동력으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크로니클은 지난 10일(한국시각 오후 5시) 서머너즈 워의 팬덤이 가장 강한 북미 지역 서비스를 시작했다. 지난 8월 국내 출시 후 '웰메이드 MMORPG'라는 호평을 받으며 서머너즈 워의 초기 서비스 성적을 뛰어넘는 성과를 보이고 있는 크로니클은 기존 MMORPG의 문법을 탈피한 차별화된 게임성을 바탕으로 아시아 지역 뿐만 아니라 서구권에서도 인정받는 첫 번째 대한민국 MMORPG로 자리매김한다는 목표다.


특히, 북미와 유럽 시장에서 장기 흥행을 이어오고 있는 서머너즈 워의 특장점을 MMORPG 장르로 잘 녹여냈다는 평가로 해외 시장에서의 성공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또한 컴투스 그룹이 주도하는 웹3 메인넷 XPLA(엑스플라)에 다양한 블록체인 게임을 접목해 미래 게임 시장 선도에 나선다. 내년 글로벌 6천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낚시의 신 IP 기반의 신작 '낚시의 신: 크루'가 XPLA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고, 이후 다양한 장르의 타이틀에 P2O(Play to Own) 시스템을 지속 접목하며 웹3의 가치와 게임의 재미를 동시에 실현할 계획이다.


지난 8월 미디어데이를 통해 글로벌 메타버스 시장을 이끌 청사진을 발표한 컴투버스 역시 이달 사내 테스트 진행 후 내년 정식 서비스에 돌입한다.


컴투버스는 3D 실감형 메타버스 오피스를 구축하고 입주사의 업종과 요구에 맞춘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해 내년 1분기 기업 대상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며, 이후 메타버스 대지 분양 및 오피스 사업, 컨벤션센터 기반의 행사와 컨퍼런스, 주요 파트너사의 B2C 서비스 등으로 확장할 예정이다.


각 산업 분야의 정상급 기업 20여 개가 컴투버스에 참여키로 하는 등 대규모 메타버스 얼라이언스를 통해 웹3 오픈 생태계 인프라스트럭처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컴투스는 현재 여러 계열사 및 유력 기업들에 대한 투자와 파트너십을 통해 광범위한 콘텐츠 밸류체인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게임을 넘어 영화, 드라마, 공연, K-POP, 웹툰, 웹소설 등 다양한 콘텐츠를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는 'K-Contents to Global' 비전을 실현하고 있으며, 향후 게임과 콘텐츠, 컴투버스를 XPLA에 접목하며 웹3 시대의 미래 디지털 콘텐츠 산업을 선도하는 새로운 기업 가치를 만들어갈 계획이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