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구름조금동두천 5.0℃
  • 흐림강릉 1.9℃
  • 구름조금서울 5.3℃
  • 흐림대전 4.0℃
  • 흐림대구 6.7℃
  • 흐림울산 6.7℃
  • 흐림광주 6.3℃
  • 흐림부산 8.6℃
  • 흐림고창 4.3℃
  • 구름많음제주 8.9℃
  • 맑음강화 5.0℃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0℃
  • 구름많음강진군 7.7℃
  • 흐림경주시 6.9℃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 웹툰 제작사 '재담미디어' 투자…콘텐츠 경쟁력 강화

지난해 론칭한 'STUDIO X+U' 이후 첫 콘텐츠 관련 투자
재담미디어, 약한영웅·동네변호사 조들호 등 인기작 제작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7일 웹툰 제작사 ‘재담미디어’ IP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인 'STUDIO X+U'를 론칭한 이후 첫 번째 콘텐츠 관련 투자로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꾀한다.

 

재담미디어는 '약한영웅', '동네변호사 조들호' '청춘블라썸' 등 500여편의 인기 웹툰을 각종 플랫폼에 공급하고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콘텐츠 IP(지식재산권)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웹툰 제작사다. 약한영웅은 재담미디어의 매출 2배 성장을 견인했으며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지상파 드라마로 제작되기도 했다.

 

LG유플러스는 이번 투자를 통해 오는 10월 오픈 예정인 재담미디어의 신규 웹툰 플랫폼 '하이웹툰서비스 쇼츠'의 원천 IP를 선별적으로 확보하게 된다. 이를 바탕으로 향후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자체 플랫폼을 비롯 국내외 미디어사에 공급할 예정이다.

 

이덕재 LG유플러스 최고콘텐츠책임자는 "재담미디어가 보유한 웹툰 제작 역량과 중단편 웹툰 플랫폼이 STUDIO X+U의 영상 콘텐츠 경쟁력에 기여할 것"이라며 "스튜디오의 미드폼 영상물에 적합한 중단편 웹툰과의 협력 구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콘텐츠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원천 IP 보유 제작사와 협업하고 작가 풀을 확보할 수 있는 육성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원천 IP 공급망을 확대하고 있다. 

 


【 청년일보=최보빈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