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8℃
  • 맑음강릉 22.4℃
  • 맑음서울 17.6℃
  • 구름많음대전 17.9℃
  • 구름조금대구 18.4℃
  • 구름조금울산 18.3℃
  • 구름조금광주 18.8℃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조금고창 18.3℃
  • 맑음제주 20.5℃
  • 구름많음강화 17.3℃
  • 구름많음보은 16.6℃
  • 구름많음금산 16.4℃
  • 맑음강진군 20.5℃
  • 구름조금경주시 18.7℃
  • 구름조금거제 18.3℃
기상청 제공

금감원, KT&G 인니 담배회사 관련 분식회계 중징계 통보

인도네시아 담배회사 트리삭티와 관련해 회계처리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
KT&G가 실질적인 지배력이 없는데도 연결재무제표 작성…분식회계 판단

 

【 청년일보 】 KT&G가 인도네시아 담배회사 관련 분식회계 혐의로 중징계 통보를 받았다.
 

4일 금융당국 등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KT&G가 2011년 인수한 인도네시아 담배회사 트리삭티와 관련해 회계처리에 문제가 있다고 감리 결과 결론지었다.
 

이에 따라 지난달 KT&G에 검찰 통보와 임원 해임권고 등의 중징계 내용을 담은 조치사전통지서를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금감원은 정치권에서 관련 의혹이 제기되자 2017년 11월 KT&G에 대한 감리에 착수했다.

 

그 결과 KT&G가 실질적인 지배력이 없는데도 연결재무제표를 작성한 것은 고의로 회계처리 기준을 위반한 분식회계에 해당한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KT&G는 2011년 트리삭티 경영권을 보유한 싱가포르 소재 특수목적회사(SPC) 렌졸룩을 인수해 트리삭티 지분 50%를 보유하게 됐다. 또 트리삭티 인수 후 수천억 원을 투자했지만 계속 순손실을 냈고 이에 따라 부실 실사 등의 의혹이 제기됐다.
 

KT&G의 감리에 따른 조치안은 이르면 이달 중 금융위원회 산하 회계 전문 기구인 감리위원회에서 논의될 예정이다.
 

이후 증권선물위원회와 금융위원회 심의를 거쳐 제재 수위가 최종 확정된다.
 

검찰 통보 등 중징계가 확정될 경우 회계기준 위반 금액에 따라 주식 거래가 정지되거나 상장폐지 심사 대상에 오를 수도 있다.
 

KT&G는 공시에서 금감원 감리 결과에 대해 "감리 결과는 최종 결과가 아니다"며 "향후에 있을 감리위원회, 증권선물위원회에서 회계기준 적절성에 대해 소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청년일보=길나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