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
  • 구름조금강릉 8.1℃
  • 맑음서울 5.9℃
  • 박무대전 4.1℃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10.0℃
  • 맑음광주 6.7℃
  • 맑음부산 12.0℃
  • 구름조금고창 2.8℃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3.1℃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3.5℃
  • 맑음강진군 4.1℃
  • 구름조금경주시 4.9℃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MG손보, ‘2019 임금협상’ 타결...“임원진 3개월 간 급여 20% 반납”

노사 양측, ‘상생과 화합의 노사문화’ 정립에 함께 힘쓰기로 합의

 

【 청년일보 】 MG손해보험(대표이사 박윤식)은 지난 22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MG손보 본점에서 ‘2019 임금 및 보충협약 조인식’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날 조인식에는 박윤식 MG손보 대표이사 및 김동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MG손보지부 위원장 등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노사 양측은 임금인상안을 비롯한 최종 합의안에 서명하고 ‘상생과 화합의 노사문화’ 정립에 함께 힘쓰기로 했다.

 

박윤식 대표이사는 지난달 말 취임 직후부터 해묵은 과제들을 신속하게 해결해 나가며 대외 신뢰도 제고 및 내부 결속력 다지기에 집중하고 있다.

 

이 달 16일에는 2000억원 규모의 자본확충으로 RBC비율을 200% 가까이 제고해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발판을 완성했으며, 2019년 임금협상에도 성실하게 임해 신속하고 원만하게 노조와의 합의를 이끌어냈다.

 

MG손보 관계자는 “최근 성공적인 자본확충으로 자본적정성이 제고돼 전사적인 변화와 혁신을 추진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됐다”며 “더욱 단단해진 노사문화를 바탕으로 전 임직원이 역량을 한데 모아 미래를 향한 새로운 도약을 본격적으로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앞서 21일에는 박윤식 대표이사를 비롯한 MG손보 전 임원진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상 어려움을 극복하려는 회사의 노력에 부응하고, 조속한 위기 극복 및 경영 정상화를 위해 5월부터 3개월 간 급여의 20%를 반납하기로 했다.

 

【 청년일보=정재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