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흐림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7.7℃
  • 서울 4.4℃
  • 구름많음대전 5.0℃
  • 맑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6.0℃
  • 흐림광주 6.2℃
  • 구름조금부산 5.4℃
  • 흐림고창 6.2℃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1.8℃
  • 흐림금산 5.1℃
  • 맑음강진군 2.3℃
  • 흐림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2021 국감] 머지포인트 "환불 순차적 진행"...권남희 대표 "경영 정상화 노력 중"

권 대표 "환불 시점은 수사 중으로 증언 어려워"
"비즈니스 모델은 창업자인 동생이 설계" 설명

 

【 청년일보 】 대규모 환불 중단 사태가 발생한 선불 할인 서비스 '머지포인트' 운영사 머지플러스의 운영사 머지플러스 권남희 대표가 국정감사에 출석해 "순차적 환불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권 대표는 5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환불은 순차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확실히 말씀을 드릴 수 있다"며 "전체 환불 규모가 고객 전체가 요구한 바가 아니라서 경영 정상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권 대표는 “머지포인트 10만원권을 8만5000원에 사더라. 그럼 1만5000원을 어떻게 감당하느냐”라는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의 질문에 "궁극적으로 플랫폼 사업 모델은 초창기에 시장 생태계 구축 이후에 나중에 흑자 전환을 할 수 있는 계획을 갖고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고 답했다.

 

권 대표는 "경영 정상화와 환불이 동시에 이뤄진다면, 환불 부분도 다 같이 해결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구체적인 시점에 대해서는 "경찰 수사 중인 관계로 증언하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앞서 머지포인트 운영사 머지플러스는 전금법에 따른 선불전자지급업자로 등록하지 않고 영업 하다가 지난 8월 등록 이후 판매를 재개하겠다고 발표, 돌연 서비스를 중단해 환불을 원하는 이용자들이 한꺼번에 본사로 몰려드는 사태를 일으킨 바 있다.

 

한편 권 대표는 비즈니스 모델에 대해 창업자인 자신의 동생이 설계했다고 부연했다.

 

【 청년일보=최시윤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