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구름많음동두천 -3.3℃
  • 흐림강릉 4.5℃
  • 흐림서울 -2.0℃
  • 흐림대전 -0.8℃
  • 구름많음대구 5.1℃
  • 구름많음울산 6.8℃
  • 흐림광주 4.0℃
  • 흐림부산 8.1℃
  • 흐림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8.8℃
  • 흐림강화 -3.0℃
  • 흐림보은 0.2℃
  • 흐림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6.4℃
  • 구름많음경주시 6.9℃
  • 구름많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신한은행 참여 '더인 컨소시엄'...부산 스마트시티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신한은행 "시민들의 편의 증대 및 지역사회 발전 이바지"

 

【 청년일보 】 신한은행은 자사가 주간사로 참여한 '더 인(人) 컨소시엄'이 부산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사업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18일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EDC) 국가시범도시를 조성·운영할 사업법인(SPC)의 민간부문사업자 우선협상대상자로 '더 인(人) 컨소시엄'을 최종 선정했다.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EDC) SPC는 공공부문사업자인 부산시, 부산도시공사, 한국수자원공사와 민간부문사업자인 더 인(人) 컨소시엄으로 구성되어 향후 SPC 운영에 대한 구체적인 사항들을 확정해 연내 출범을 목표로 할 예정이다. 

 

더 인(人) 컨소시엄은 신한은행(주간사), LG CNS(대표사), 현대건설, 한양, SK에코플랜트 등 각 분야별 국내 최고기업이 참여해 교통, 생활, 로봇, 헬스케어, 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스마트 혁신 서비스를 구현하고 15년 이상 구축·운영할 예정이다.

 

그 중 신한은행은 재무적 투자자 역할과 사업 전 분야에 걸쳐 금융을 결합한 12개의 미래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스마트시티 금융허브를 구축하게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인 세종과 부산에 모두 참여하는 유일한 금융기관으로 재무적 투자자의 역할과 더불어 부산 스마트시티 시민들의 편의 증대 및 지역사회 발전에도 이바지할 수 있는 다양한 미래금융서비스를 기획해 사업에 주도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