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조금동두천 3.2℃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6.0℃
  • 구름많음대구 9.4℃
  • 구름많음울산 12.4℃
  • 구름많음광주 6.9℃
  • 구름많음부산 14.4℃
  • 구름조금고창 3.8℃
  • 구름조금제주 11.8℃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4.7℃
  • 구름많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7.7℃
  • 구름조금경주시 10.4℃
  • 구름조금거제 13.1℃
기상청 제공

SPC팩, 탄소중립형 '스마트 생태공장' 구축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공동 구축…올해 말까지
2천100 이산화탄소상당량톤 온실가스 감축 효과 기대
"지속가능한 포장재 생산시설 구축에 힘쓸 것"

 

【 청년일보 】 SPC그룹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 SPC팩이 환경부 산하 기관인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스마트 생태공장 사업장 구축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환경부가 주관하는 '스마트 생태 공장 구축사업'은 제조업 공장을 친환경·저탄소형 공장으로 전환해 오염물질과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고 자원·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SPC팩은 친환경 녹색 기술에 대한 차별성을 인정받아 2022년 사업 대상으로 선정, 내달부터 올해 12월까지 탄소중립형 스마트생태공장을 구축, ESG 경영을 더욱 확산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SPC팩은 온실가스 저감 시설을 도입해 오염물질 배출량과 에너지 소비량을 감소시키고 이를 관리하는 스마트 모니터링 시스템을 설치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매월 2천100 이산화탄소상당량톤(tCO₂-eq)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SPC팩 김창대 대표는 "SPC팩은 지난해부터 ESG경영의 일환으로 플라스틱 순환경제를 실현하고 탄소배출을 줄이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번 스마트 생태공장 사업장 선정을 통해서 지속가능한 포장재 생산시설 구축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PC팩은 지난해부터 SK지오센트릭, SKC, 롯데케미칼, 한화컴파운드 등과도 친환경 포장재 개발 MOU를 진행해 왔으며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SPC삼립 등에서 사용되는 다양한 식품 포장재에 적용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난 2020년에는 식품포장재 인쇄업계 최초로 '녹색전문기업' 인증을 포함한 '녹색 기술', '녹색 제품' 인증 등 국가 녹색인증 3개 부문을 모두 획득하는 등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