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맑음동두천 -5.1℃
  • 맑음강릉 1.0℃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4.1℃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1.6℃
  • 맑음부산 1.3℃
  • 맑음고창 -4.6℃
  • 맑음제주 2.2℃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외환 서비스 강화"...신한은행, 은행권 최초 'AI 환율예측모형' 개발

환율예측 및 기간별 분할 매매 가이던스 제공
11월 중 신한 기업뱅킹 통해 서비스 런칭 예정

 

【 청년일보 】 신한은행은 외환시장분석 및 환리스크 관리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AI 분석을 통한 외환 시장과 환율의 움직임을 예측하는 'AI 환율예측모형'을 개발했다고27일 밝혔다.

 

AI 환율예측모형은 신한은행의 자체 인력(FX 전문부서인 S&T센터와 데이터사이언스Unit과의 협업)과 기술로 ▲외화가격 ▲글로벌 채권 금리 ▲글로벌 주식 시장지수 ▲원자재 가격 등 글로벌 지표들을 체계적으로 수집·분석해 미래 환율에 영향을 미치는 1만여개의 파생 변수 등을 자동으로 생성하고 AI는 환율의 패턴과 글로벌 지표들을 학습해 미래의 기간별 환율을 산출한다.

 

특히 신한은행은 시장 전망을 위한 딥러닝 기술을 도입해 예측 정확도를 높이고 AI 결과의 안정성도 강화했다.

 

AI 환율예측 모형은 우선 신한은행의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업체 제안서 및 마케팅 자료에 환리스크 관리 솔루션부터 활용되며, 11월 중 신한 기업뱅킹에서 AI 외환시장 전망 서비스를 이용 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인플레이션 및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 등으로 외환시장 변동성이 확대되는 상황 속에서 은행권 최초로 자체 기술을 통해 AI 환율예측 모형을 개발해 객관적인 외환시장 전망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AI를 고도화해 외환 트레이딩 및 대고객 서비스를 지속 개발하고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환리스크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