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6.05 (월)

  • 맑음동두천 19.9℃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2.0℃
  • 박무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22.8℃
  • 흐림고창 19.3℃
  • 흐림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8.0℃
  • 구름많음금산 19.4℃
  • 흐림강진군 20.8℃
  • 구름많음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SKT, AI 기반 위치분석 플랫폼 ‘리트머스’ 상용화

AI가 기지국 전파 데이터 학습···위치정보로 변환

 

【청년일보】 SKT 통신 데이터를 AI가 학습해 교통량을 정확하게 측정하는 기술이 서초구 내 교통영향평가 사업에 적용된다.

 

SK텔레콤은 서초구청이 발주한 ‘디지털트윈국토 기반 교통영향평가 지원모델 사업’에 자사의 AI 기반 위치분석 플랫폼 '리트머스(LITMUS)'를 적용∙상용화한다고 15일 밝혔다.

 

'리트머스'는 기지국 위치 데이터를 AI가 분석해 이동 상태 및 수단 등 위치 지능형 데이터를 제공하는 기술이다.

 

특히 위치 정확도를 획기적으로 개선시켰으며, 데이터 수집 및 분석에서 훨씬 효율적이어서 향후 위치정보사업에도 커다란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SK텔레콤은 전망했다.

 

예를 들어, 기존 교통영향평가 방식은 특정기간에 조사원이 교통량과 차량속도를 조사했기때문에, 데이터 수집 범위가 제한적이라는 한계가 있었다. 

 

반면 '리트머스'는 별도의 교통정보 수집장치와 조사인력이 필요 없고, 365일 어디서나 측정이 가능해 데이터 수집의 정확도와 효율성을 대폭 높일 수 있다는 평가다.

 

서초구는 향후 통신데이터 등에 기반한 교통영향평가 모델을 개발해 반포동 고속터미널 일대 재건축 사업 예정지 등에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재건축 완료 전후의 교통량 및 흐름의 변화를 시뮬레이션하고, 이에 기반한 교통대책을 마련한다.

 

아울러 도로 혼잡시간대 및 혼잡구간 예측정보를 경찰과 서울시 등 유관기관에 제공함으로써 도심 교통혼잡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SKT는 향후 통신 데이터의 특성을 활용해 기존 차량 중심 서비스에서 전동 스쿠터 등 퍼스널 모빌리티와 보행자 등 다양한 이동 주체들을 대상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장홍성 SK텔레콤 AdTech CO담당은 "통신 데이터를 활용한 실시간 교통정보 생성·검증 기술을 기반으로 수요자 중심의 모빌리티 서비스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라면서 "앞으로도 정부·지자체 등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사업 분야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