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1 (금)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9.0℃
  • 흐림서울 19.9℃
  • 흐림대전 20.0℃
  • 흐림대구 20.6℃
  • 흐림울산 18.2℃
  • 광주 19.0℃
  • 부산 18.6℃
  • 흐림고창 18.8℃
  • 제주 19.0℃
  • 흐림강화 16.0℃
  • 흐림보은 17.9℃
  • 흐림금산 19.1℃
  • 흐림강진군 17.6℃
  • 흐림경주시 18.6℃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원칩 플라스틱 절반으로 줄인다"…LG유플러스, ESG 경영 실천

플라스틱 1톤, 종이 쓰레기 5톤 줄이는 효과 기대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공용 유심 '원칩'에 사용되는 플라스틱을 절반으로 줄이고 안내문과 배송봉투를 친환경 소재로 변경하며 고객과 함께 ESG 경영 실천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2021년 U+망을 사용하는 40여개 알뜰폰 사업자 요금제는 물론, 공식 온라인몰 '유플러스닷컴'의 다이렉트 요금제, 통신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너겟'의 요금제를 개통할 수 있는 공용 유심을 선보였다. 

 

높은 편의성으로 원칩 판매량은 2022년 9만4천600여건에서 지난해 28만여건으로 1년 만에 약 3배 증가했다.

 

원칩의 판매량이 가파르게 증가하자, LG유플러스는 친환경 활동에 동참하기 위해 원칩의 유심 플레이트를 절반으로 줄여 플라스틱 사용량을 낮췄다. 원칩 이용 안내문과 배송 봉투도 친환경 FSC 인증을 받은 소재로 변경했다. 

 

보통 유심칩은 파손을 방지하고 휴대를 용이하게 하기 위해 신용카드 크기의 플라스틱(유심 플레이트)에 부착돼 판매된다. 이 때 실제로 스마트폰에 삽입되는 유심칩은 손톱만한 크기로, 전체 유심 플레이트의 10% 정도다. 나머지 90%는 버려지고 있는데, 장당 약 1g 이상의 플라스틱이 낭비되고 있는 셈이다.

 

LG유플러스는 올해 원칩 판매량이 100만개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유심 플레이트의 크기를 줄이는 것만으로도 연간 약 1톤의 플라스틱 낭비를 없앨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친환경 인증 소재를 사용해 연간 약 5톤의 종이 쓰레기를 줄여 나무 약 90그루를 심는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유호성 LG유플러스 MVNO사업담당은 "원칩 유심을 사용함으로써 고객 또한 친환경 활동에 동참하는 보람을 느끼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ESG 경영 실천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