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2.3℃
  • 맑음서울 23.9℃
  • 맑음대전 23.4℃
  • 맑음대구 24.1℃
  • 박무울산 21.1℃
  • 맑음광주 24.2℃
  • 박무부산 21.7℃
  • 맑음고창 19.4℃
  • 구름조금제주 22.0℃
  • 맑음강화 17.1℃
  • 맑음보은 20.1℃
  • 맑음금산 20.6℃
  • 맑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한화 건설부문, 데이터센터 시공분야 '두각'…디벨로퍼형 사업 "적극 추진"

디지털시대 가속화에 따라 데이터센터의 중요도 더욱 증가
데이터센터공사 실적 다수 보유…카카오 데이터센터 공사중
주도적으로 개발에 참여하는 '디벨로퍼형 사업'도 적극 추진

 

【 청년일보 】 한화 건설부문이 데이터센터 건설 분야에서 얻은 다수의 시공 경험을 바탕으로 디벨로퍼형 사업을 적극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데이터센터 건설은 클라우드 서비스의 확산과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의 대중화 등 디지털시대가 가속화됨에 따라 가파르게 수요가 성장하고있는 분야다. 한화 건설부문에 따르면 코로나19를 거치며 비대면 접촉이 늘어나 데이터 양이 폭발적 증가한 것도 한몫했다.

 

한화 건설부문은 데이터센터건설은 일반 건축공사보다 까다로운 설계 및 시공 기술력과 경험이 요구되며 특히 안정성과 냉각 및 전략시스템 그리고 보안시스템 구축까지 진입장벽이 높은 건축분야에 속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한화 건설부문은 그동안 축적해 온 기술력과 시공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데이터센터 공사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실제로 한화 건설부문은 지난 2007년부터 KT 강남 IDC, 한화시스템 ICT부문 죽전 데이터센터, 신한금융그룹 데이터센터, NICE그룹 IT센터, NH 통합 IT센터, MG새마을금고 IT센터 등 국내 굴지의 기업들이 발주한 대규모 데이터센터를 건설했다고 밝혔다.

 

또한 지난해 12월에는 동탄 삼성SDS 데이터센터를 성공적으로 준공했고, 현재 안산 카카오 데이터센터 공사를 차질없이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한화 건설부문은 단순 시공을 넘어 주도적으로 개발에 참여하는 '디벨로퍼형 사업'도 적극 추진 중이다. 지난해 7월 창원시,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LG CNS, 안다자산운용과 창원 IDC(데이터센터) 클러스터 건립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맺은 바 있다.

 

한화 건설부문은 창원 IDC는 연면적 4만4천㎡에 서버 10만대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하이퍼스케일(Hyper scale) 규모로 추진 중이며, 약 4천억원의 민간자본이 투입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화 건설부문은 특히 고난도 데이터센터의 시공 경쟁력과 더불어 금융그룹과 첨단 IT기업 등 다양한 분야의 데이터센터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설계 단계부터 발주처와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최적의 데이터센터를 제공 중이다.

 

또한 태양광 발전을 비롯한 신재생에너지 인프라와 서버 냉각시 전력 효율이 높은 공조방식을 도입하는 등 친환경 데이터 센터 구축에 앞장서고 있다.

 

박철광 한화 건설부문 개발사업본부장은 "한화 건설부문은 데이터센터 분야의 오랜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근 하이퍼스케일 데이터센터, 데이터센터 리모델링공사 등을 적극 추진 중"이라며 "단순 시공을 넘어 데이터센터의 개발 단계부터 사업을 주도하는 디벨로퍼 역량을 더욱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최철호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