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4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SPC 파리바게뜨, '두번쫄깃 베이글' 체험행사 실시

30일 강남서초점에 주한캐나다대사관 대사대리·캐나다 곡물협회 초청
타마라 모휘니 대사대리 "특유의 쫄깃한 식감과 풍미 살린 기술력 놀라"
허진수 SPC 사장 "맛·품질 적극 투자, 글로벌서 사랑 받는 브랜드 될 것"

 

【 청년일보 】 SPC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주한캐나다대사관 대사대리와 관계자들을 초청해 고품질 캐나다 밀을 활용한 '두번쫄깃 베이글' 체험방문 행사를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파리바게뜨는 자체 기술과 연구를 통해 개발한 '두번쫄깃 베이글'을 베이글의 본고장으로 알려진 캐나다의 대사관 및 관계자들에게 선보이는 뜻 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캐나다의 몬트리올은 미국의 뉴욕과 함께 베이글로 유명한 양대 도시로 꼽힌다.


이날 파리바게뜨 강남서초점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타마라 모휘니 (Tamara Mawhinney) 주한캐나다대사관 대사대리, 딘 디아스(Dean Dias) 캐나다 곡물협회 회장, 허진수 SPC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주한캐나다대사관 대사대리 일행은 파리바게뜨의 '두번쫄깃 베이글' 5종과 베이글과 함께 곁들이기 좋도록 개발된 크림치즈 5종을 직접 시식해보고, 제품 개발과정과 고객 반응, 캐나다산 원료 사용 현황 등을 설명 받았다. '두번쫄깃 베이글'에 활용된 캐나다 밀은 지속가능한 생산방식을 추구하며, 베이킹에 활용했을 때 우수한 품질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타마라 모휘니 주한캐나다대사관 대사대리는 "베이글은 캐나다인들이 즐겨먹는 빵인데, 특유의 쫄깃한 식감과 풍미를 잘 살린 파리바게뜨의 기술력에 놀랐다"며 "최근 파리바게뜨가 캐나다에 첫 점포를 열기도 했는데, 올해 한국과 캐나다가 수교 60주년을 맞아 더욱 성장하는 관계에 중요한 기회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허진수 SPC 사장은 "주한캐나다대사관과 캐나다 곡물협회 관계자들에게 파리바게뜨의 제품과 기술력을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맛과 품질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개발과 투자를 통해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사랑 받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파리바게뜨가 지난달 출시한 '두번쫄깃 베이글'은 출시 한 달 만에 200만개 이상 판매고를 달성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