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22.3℃
  • 흐림강릉 20.3℃
  • 흐림서울 22.9℃
  • 구름많음대전 26.0℃
  • 흐림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4.2℃
  • 흐림광주 22.6℃
  • 구름많음부산 23.5℃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26.1℃
  • 흐림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24.1℃
  • 구름많음금산 27.1℃
  • 흐림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5.9℃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기업금융에 집중"…조병규 우리은행장 "영업 중심 인사 계획"

조 행장 "임종룡 회장과도 기업금융에 대한 의견 나눠"
"5일 진행되는 경영협의회서 영업 중심 인사이동 논의"

 

【 청년일보 】 조병규 신임 우리은행장이 '기업금융 강화'를 임기 목표로 삼았다. 

 

조 신임 행장은 3일 오전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주주총회 참석 전 출근길에서 "우리은행에서 가장 많이 했던 부분이 기업금융이기도 하고, 우리은행의 창립 이념도 기업과 같이 하는 은행이라는 의미를 가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취임 준비 기간, 임종룡 우리금융그룹 회장과도 '기업금융'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고 덧붙였다.

 

임 회장과도 기업금융과 국가 발전이 함께한다는 생각을 공유했다”며 “해당 부분에 더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인사 및 조직문화 개혁에 대한 의지도 보였다. 조 행장은 "침체돼 있던 인사라던가 성과 등 조직문화에 대해 임 회장과 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다"며 "열심히 일하는 직원들이 조직에서 인정받고, 성과가 직원들에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오는 5일 진행되는 경영협의회에서는 영업 중심의 인사이동을 논의하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조직도 영업을 잘할 수 있는 쪽으로 개편하고, 대면 채널의 직원들이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바꾸고 있다"며 "모든 것은 현장에 답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고객들에게 찾아가 애로사항 등을 해결해 드리는 등 솔선수범을 하는 은행장이 돼야 직원들도 같은 방향으로 따라올 수 있다는 생각에 중점을 두고 협의회에 참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조 신임 행장은 경영 목표를 묻는 질문에 '기업금융'을 재차 강조했다.

 

조 행장은 "우리은행은 기업금융과 함께하는, 또 서민들에게 힘이 되는 은행"이라며 "창립이념을 중점에 두고 조직과 직원들이 함께 잘 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금융은 지난 5월 자회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조병규 전 우리금융캐피탈 대표를 차기 우리은행장 후보로 추천했다. 조 행장은 이날 오전 우리은행 주주총회에서 공식 선임됐다. 조 행장의 임기는 2024년 12월말까지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