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흐림동두천 3.7℃
  • 흐림강릉 4.6℃
  • 흐림서울 5.1℃
  • 흐림대전 5.8℃
  • 대구 4.7℃
  • 울산 7.4℃
  • 광주 6.2℃
  • 부산 7.8℃
  • 흐림고창 5.1℃
  • 제주 9.0℃
  • 흐림강화 4.1℃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4.1℃
  • 흐림강진군 7.7℃
  • 흐림경주시 4.2℃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메타버스 시장 공략 박차"···SKT, 동남아 3개국과 '맞손'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 퍼블리싱 파트너십 협력 MOU

 

【청년일보】 SKT가 동남아시아 3개국의 IT 기업과 파트너십을 맺고 현지 메타버스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SKT는 최근 말레이시아 '셀콤 디지', 인도네시아 '아가테', 필리핀 '코스믹 테크'와 자사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에 관한 퍼블리싱 파트너십 협력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셀콤 디지는 말레이시아 1위 통신기업, 아가테는 인도네시아 게임 개발사, 코스믹 테크는 사물 이동통신 플랫폼 및 디바이스 제조·유통업체다.

 

SKT는 이들 기업과의 MOU로 이프랜드의 동남아 이용자 확산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SKT는 서비스의 기획과 콘텐츠 제작, 서비스 운영 등 핵심 영역에 집중하고, 파트너사들이 현지 특화 콘텐츠 개발과 마케팅, 1차 고객 지원에 주력한다.

 

또한 글로벌 메타버스 시장 공략을 위해 SKT는 인도네시아어, 말레이어, 힌디어, 스페인어 등 지원 언어를 추가하고, 접속 지역별 고객 특성에 맞춰 콘텐츠를 추천하는 큐레이션 기능 등을 개발 중이다.

 

앞서 SKT는 지난해 11월 이프랜드를 49개국 앱 마켓에 선보이며 글로벌 시장 확대에 나선 바 있다.

 

양맹석 SKT 메타버스CO담당은 "동남아시아의 대표적 IT 기업 3곳과 협약을 맺고 이프랜드에 국가별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현지 기업과 협약을 맺는 형태로 지역별 이프랜드 이용자들이 문화와 사회에 적합한 콘텐츠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