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흐림동두천 28.4℃
  • 흐림강릉 29.6℃
  • 구름많음서울 31.1℃
  • 맑음대전 30.8℃
  • 흐림대구 31.1℃
  • 구름조금울산 27.2℃
  • 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7.8℃
  • 구름많음보은 27.4℃
  • 맑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7.8℃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신년사] 최태원 SK 회장 "사회와 공감하는 새로운 기업가 정신 필요"

SK, 신년회 없이 새해 첫날 최태원 회장 전 구성원에 새해 인사와 바람 전해
최 회장, "SK 성장은 사회가 허락한 기회와 응원 덕분… 보답하는 일에는 서툴고 부족했다"

 

【 청년일보 】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1일 전체 구성원에게 이메일로 보낸 신년 인사를 통해 "새로운 기업가 정신으로 사회와 공감하고 문제 해결에 함께 노력하자"고 밝혔다.

 

SK그룹은 코로나 상황을 고려해 매년 열던 대면 신년회를 취소하고, 그 예산을 결식 취약계층 지원에 보태기로 했다.

 

최 회장은 이메일에서 먼저 지난 한 해 어려운 환경에서 최선을 다한 구성원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SK가 지금의 모습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우리만 잘해서가 아니라 사회가 허락한 기회와 응원 덕분"이라며 "기업이 받은 혜택과 격려에 보답하는 일에는 서툴고 부족했고 이런 반성으로부터 기업의 역할을 다시 생각하게 됐다"고 밝혔다. 

 

특히, 최 회장은 "기후 변화나 팬데믹 같은 대재난은 사회 가장 약한 곳을 먼저 무너뜨리고 이로 인한 사회 문제로부터 기업도 자유로울 수 없다"며 "사회와 공감하며 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는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기업이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는 없지만 SK 역량과 자산을 활용해 지금 당장 할 수 있는 것부터 찾아보자고 구성원에게 제안하면서, SK그룹이 결식 문제 해결을 위해 15년간 진행해 온 '행복도시락' 사업을 언급했다.

 

현재 코로나로 전국의 많은 무료급식소가 운영을 중단한 상황에서 행복도시락을 활용해 취약계층에게 식사를 제공할 방법을 찾아보자는 취지다.

 

끝으로 최 회장은 올해 역시 녹록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제하고 "어려운 여건이 우리의 행복추구를 저해하지 못하도록 창의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도전과 패기, 새로운 기업가 정신을 기초로 힘과 마음을 모아보자"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