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금)

  • 맑음동두천 -9.5℃
  • 구름조금강릉 -3.5℃
  • 맑음서울 -5.5℃
  • 맑음대전 -4.9℃
  • 맑음대구 -4.1℃
  • 맑음울산 -1.2℃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1.0℃
  • 맑음고창 -5.8℃
  • 맑음제주 0.8℃
  • 맑음강화 -9.2℃
  • 맑음보은 -9.0℃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장종식의 위드 코로나] ➉ 성공할 때까지 도전 또 도전! 거침없이 피보팅하라!

 

【 청년일보 】 2021년 11월 기준, 우리 나라의 청년실업률은 5.5%, 청년 실업자는 22만 8천 명에 이른다. 이는 통계청의 경제활동인구 조사 결과로 실제는 이보다 훨씬 더 심각할 것으로 예상된다.

 

청년들의 고용난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취업이 아닌 창업에 도전하는 젊은이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정작 창업에 도전해도 성공 확률은 극소수에 불과하다. 청년 창업 성적을 보면 5년 내 70% 폐업. 창업한 첫해에도 무려 40%나 문을 닫는다는 조사 결과가 있다.

 

취업과 창업! 그 어느 것 하나 일자리 구하기가 쉽지 않은 청년의 미래는 어둡고 긴 터널 속에 있다. 그야말로 위기다. 하지만 위기는 바로 위험한 기회! 절망 속에도 희망이 피어나듯, 분명 성공할 수 있는 기회는 어디엔가 도사리고 있다.

 

창업에 있어 실패는 필연, 성공은 우연이다. 한 번에 성공하면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거의 불가능하다. 야나두의 대표 김민철은 27번의 실패 끝에 1000억 매출의 성공한 사업가가 됐다.

 

도시락, 카페, 학원, 쇼핑몰 등 성공할 때까지 새로운 사업에 도전했다. 계속되는 실패로 자신감이 떨어질 법도 하지만 실패에 대해 연구해 다시 일어서는 방법을 터득했고 결국 그가 말하는 성공 방법은 작고 쉬운 성공의 경험을 누적해 자신감을 되찾고 성공을 쌓아나가는 것이였다.

 

나 역시 그랬다. 게임기 유통 판매를 했지만 반년도 못 가서 문을 닫았다. 실패 원인은 열정만 가득했을 뿐 한마디로 준비가 부족했다. 트렌드와 소비자의 니즈를 정확하게 파악하지 못했고 마진율 계산도 제대로 하지 않아 지금 생각해보면 예상된 결과였다. 그리고 뼈저린 실패를 통해 배웠다.

 

창업 생태계가 갈수록 녹록지 않다. 끝이 보이지 않는 코로나 19까지 더해져 기민한 기획과 대응이 무엇보다 필요하다. 미국의 한 교수가 말했다. 스타트업은 ‘기업이라기보다 반복과 탐색 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을 찾아가는 조직”이라고.

 

트렌드에 민감한 사회가 도래하면서 서울대학교 소비자학과 김난도 교수는 피보팅을 얼마나 빠르게 하는지가 기업의 생존을 결정한다고 말한다. 이를 '트렌트 코리아 2021'에서 'Best we pivot 거침없이 피보팅'하라고 피력했다.

 

피벗(Pivot)은 원래 체육 용어로 몸의 중심축을 한쪽 발에서 다른 쪽 발로 이동시키는 것을 가리키는 말이다. 산업에서 피보팅은 완전히 새로운 사업을 시작하거나 모델을 개발하는 것이 아니라 기존의 비전은 유지하면서 전략을 수정해 사업 방향을 전환하는 것을 뜻한다.

 

DVD 대여 사업에서 시작해 전 세계 스트리밍 서비스 사업을 견인하고 있는 '넷플릭스', 사진 업로드 기능을 담은 체크인 앱 버번(Burbs)에서 시작한 '인스타그램', 데이트 영상 사이트에서 시작했지만, 사람들이 관련 영상을 올리지 않자 타케팅을 바꿔 개인들이 올린 영상을 쉽고 재밌게 감상하는 사이트로 전환한 '유튜브', 전화번호 소개 앱에서 음식점 번호로 범위를 줄이고 여기에 주문과 배달 기능을 넣어 성공한 '배달의 민족' 등이 대표적인 피보팅 성공 사례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란 말이 창업에 있어선 확실히 맞다. 단, 실패를 똑같은 패턴으로 반복해선 개선의 여지가 없다. 실패를 통해 배우고 그걸 토대로 다시 도전하며 시장과 소비자가 진정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트렌드에 기민하게 대응해 방향을 끊임없이 바꿔야 한다. 그러다 보면 어제보다 나을 오늘. 성공에 한발 가까이 다가선 자신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글 / 장종식 (중소벤처기업부 MAINBiz 클린앤제이 대표)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