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2.2℃
  • 흐림강릉 5.1℃
  • 흐림서울 -1.7℃
  • 흐림대전 -0.3℃
  • 구름많음대구 5.8℃
  • 구름많음울산 7.3℃
  • 흐림광주 3.8℃
  • 흐림부산 8.4℃
  • 흐림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8.6℃
  • 흐림강화 -2.8℃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5.7℃
  • 구름많음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수소 경제로 ESG 앞장"...신한은행, 호주 그린수소 사업 공동추진

한국중부발전 등과 컨소시엄 구성...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맞손'
그린수소 사업 파일럿 프로젝트에 출자, 자문 등 금융 솔루션 지원

 

【 청년일보 】 신한은행은 한국중부발전, LS일렉트릭, 이지스자산운용, 일렉시드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와 그린수소 양산 파일럿 프로젝트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신한은행이 참여한 컨소시엄과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2천만 호주달러(한화 약 186억원) 규모로 퀸즐랜드 지역에서 ‘H-REP(수소 재생에너지 파크)’ 파일럿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된다.

 

‘H-REP’은 3MW(메가와트)급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하고, 이 전력으로 그린수소 생산에 필요한 수전해 설비를 운영해 하루 300Kg의 그린수소를 생산할 예정이다. 이후 생산된 그린수소를 현지 수요처에 전량 판매하며 그린수소 사업에 대한 실증을 진행한다.

 

신한은행은 이 파일럿 프로젝트에 대한 출자를 진행하고, 향후 실증화 단계에서 금융 자문, 주선, 선순위 대출 등 금융 솔루션을 제공해 사업 개발 및 확장이 안정적으로 이뤄지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미래 에너지원의 한 축인 수소 경제를 이행하며 청정 수소 생산 유망 국가인 호주 시장 개척을 컨소시엄과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ESG 관련 금융 지원을 지속해 ESG 경영과 탄소 중립 실천에 앞장서는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국내 금융 최초로 글로벌 그린수소 사업 펀드에 투자하고, 한국형 녹색분류체계(K-택소노미) 가이드라인에 부합하는 기후기술, 친환경분야 중소벤처기업에 투자하는 ESG전략펀드 조성에 참여하는 등 기후금융과 탄소중립을 실천하며 녹색 금융을 선도하고 있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