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24.4℃
  • 서울 19.3℃
  • 대전 21.7℃
  • 흐림대구 23.5℃
  • 흐림울산 23.6℃
  • 광주 21.8℃
  • 부산 21.3℃
  • 흐림고창 ℃
  • 흐림제주 22.8℃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3.7℃
  • 흐림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25.1℃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LGU+,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대상 음악치료 프로그램 지원

지원금 5천만원 전달···내년 9월까지 100여명 대상 운영 목표

 

【청년일보】 LG유플러스는 이화여자대학교와 함께 취약계층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음악치료 프로그램을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화여자대학교 음악치료학과에 지원금 5천만원을 전달하고 악기 연주와 가창, 창작 중심의 음악활동을 통한 심리정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프로그램에는 이화여대 음악치료학과 교수진과 석·박사과정 재학생, 음악치료전문가가 참여한다. 정기프로그램으로는 악기 연주·노래·작사·작곡 강좌를 운영하며 대상 아동과 청소년의 양육자를 위한 음악상담도 진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주변환경과 상호작용하며 또래 관계를 형성하고 사회화를 시작하는 예민한 시기에 있는 아동과 청소년들이 심리적 스트레스를 적절히 관리하고, 이들의 정서기능을 강화해 사회적 역량을 키우도록 돕는 것을 목표로 한다.

 

프로그램은 발달장애아동과 용산구 아동복지시설인 영락보린원 생활아동 두 그룹으로 나눠서 진행하며, 그룹 내에서도 미취학 아동과 학령기 아동·청소년을 두 부류로 나눠 특성에 맞는 교육을 지원한다. 정규 수업은 지난달부터 시작했다.

 

LG유플러스는 내년 9월까지 발달장애인 및 가족과 시설거주 아동을 추가 모집해 연간 총 100여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이홍렬 LG유플러스 ESG추진실장은 "1년간 진행하는 다차원적인 프로그램을 통해 참여 아동과 청소년,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들이 함께 의미있는 변화를 만드는 데 도움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민정 이화여대 대외협력처장은 "이화여대 음악치료학과는 지난 2013년부터 취약계층을 위한 지역사회 협력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면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는 LG유플러스와 함께 더 많은 아동과 청소년들이 사회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