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8.2℃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7.1℃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9℃
  • 구름많음고창 -3.5℃
  • 제주 1.4℃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6.3℃
  • 구름많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4.3℃
  • 구름많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금감원, 키움증권 압수수색...틸론 불공정거래 참고인 조사

 

【 청년일보 】 금융감독원(이하 금감원)이 지난해 코스닥 상장을 추진했던 틸론의 불공정거래 혐의를 포착하고 당시 상장 주관사였던 키움증권 본사 압수수색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금감원 특별사법경찰(특사경)은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소재 키움증권 본사를 압수수색해 틸론의 기업공개(IPO) 상장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이어 같은날 키움증권 직원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했다.


코넥스 상장사인 틸론은 클라우드 가상화 및 메타버스 오피스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기술특례이전 방식으로 코스닥 이전 상장을 추진한 바 있다. 당시 금융 당국으로부터 증권신고서 정정 요구를 세차례나 받은 끝에 이전 상장에 실패했다.


당시 금감원은 ▲회사와 대표이사 간 대여금 거래와 관련한 사항 ▲틸론과 뉴옵틱스 간 소송이 미칠 재무적 영향에 대해 명확히 기재할 것을 요구했다.


금감원은 서울남부지방검찰청과 함께 철회 공시 전 대량 매물이 쏟아진 부분에 대한 불공정거래 의혹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