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2.8℃
  • 연무서울 0.3℃
  • 연무대전 -1.9℃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4.3℃
  • 맑음광주 2.6℃
  • 맑음부산 7.1℃
  • 구름많음고창 1.2℃
  • 제주 8.6℃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4.5℃
  • 구름조금강진군 -0.8℃
  • 맑음경주시 -1.8℃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한화 초석을 세우다...창업주 현암 김종희 회장 탄생 100주년

'불꽃, 더 큰 빛이 되다' 탄생 100주년 기념식 개최

 

【 청년일보 】오는 12일로 탄생 100주년을 맞는 한화그룹 창업자인 고(故) 현암 김종희 회장을 기리는 기념식이 열렸다. 

 

현암탄생100주년기념사업위원회는 10일 오후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불꽃, 더 큰 빛이 되다'라는 슬로건 아래 탄생 100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행사에는 김승연 회장과 김동관 한화솔루션 부회장, 김동원 한화생명 부사장, 김동선 한화호텔앤리조트 전무, 그룹 원로와 주요 계열사 대표이사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김승연 회장은 기념식에서 "불굴의 도전과 선구자적 혜안이 있었기에 세계 속에 우뚝 선 지금의 대한민국이 있었다"며 "내일을 위한 지혜와 용기를 얻고 모두가 가슴 속에 저마다의 불꽃을 담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1922년 충남 천안에서 태어난 현암은 1952년 부산에서 한화그룹 전신인 한국화약 주식회사를 창립했다. 1953년 조선화약공판 인수를 시작으로 1955년 인천화약공장을 보수 신축해 화약 국산화의 기틀을 다졌고, 국내 최초로 다이너마이트 생산에 성공해 '한국의 노벨'이라는 별칭도 얻었다.

 

1964년에는 만성 적자기업이던 신한베어링공업을 인수, 기계공업 육성에 박차를 가했고 전력이 부족하던 1969년 국내 최초로 민간화력 발전소와 함께 대규모 정유공장인 경인에너지를 건설했다.

 

한미친선협회 이사로 활동하고 1967년 그리스 명예 총영사로 취임하는 등 민간외교사절로도 활동했다. 프라자호텔(더 플라자)을 지어 관광산업 육성에도 힘썼다.

 

1977년 이리역 폭발사고로 위기를 겪었으나 사재를 모두 출연해 사회적 책임을 다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1981년 지병이 악화해 향년 59세로 별세했으며 이후 금탑산업훈장이 추서됐다.

 

한화그룹은 현암의 일대기를 다룬 기념서적을 출간하고 삶과 업적을 유명 아티스트의 작품을 통해 재구성한 기념 전시회를 여는 등 김종희 회장의 사업보국 정신을 재조명할 계획이다.

 

이날 11일 출간될 기념서적 '불꽃, 더 큰 빛으로' 헌정식도 진행됐다. 일대기를 사업가 측면과 경영철학, 세간에 잘 알려지지 않은 인간적인 면모로 나눠 서술하고 있다.

 

전시회는 다음달 17일까지 서소문 한화미술관에서 열린다. 현암의 인생 여정을 이강화 교수, 박승모, 이세현 등 유명 작가들이 다양하게 재구성했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