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6 (금)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9.3℃
  • 구름많음서울 25.9℃
  • 구름조금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8.4℃
  • 흐림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8.0℃
  • 흐림부산 27.4℃
  • 구름많음고창 29.0℃
  • 흐림제주 29.5℃
  • 흐림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목암생명과학연구소, 강남으로 이전…"인공지능 기반 신약개발 연구 강화"

M11 빌딩, 양재역과 인접해 접근성과 편의성 뛰어나

 

【 청년일보 】 목암생명과학연구소가 기존 경기도 용인시에서 서울시 서초구로 연구소를 이전했다고 13일 밝혔다. 인공지능 기반의 신약개발 연구를 강화하기 위한 포석이다.


목암연구소가 새롭게 자리잡은 서울시 서초구 M11 빌딩은 양재역과 인접해 접근성과 편의성이 뛰어나다.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관련 업체가 집중돼 있는 강남 및 판교 일대와 가까워 해당 분야의 우수 인력 모집이 용이하다.


목암연구소 관계자는 "인공지능 기반의 신약개발은 다양한 학문 영역을 융합하는 분야이고 전세계적으로도 대세가 되는 분야인 만큼 연구에 매진할 우수 인재를 발견하고 육성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며 "연구소 이전을 발판 삼아 우수한 연구 인력을 확보하고 사업 능력을 강화해 인공지능 신약 개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목암연구소는 지난 1984년 설립된 이래로 세계 최초의 유행성출혈열백신 및 독감백신 등 바이오 의약품을 개발해 오다가 지난해부터 인공지능을 활용한 신약개발 연구에 뛰어들어 현재 mRNA(메신저리보핵산)와 재조합단백질 등의 연구에 집중하고 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