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구름조금동두천 -8.0℃
  • 구름조금강릉 -2.4℃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4.4℃
  • 맑음대구 -2.4℃
  • 구름조금울산 -1.7℃
  • 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0.7℃
  • 구름많음고창 -4.2℃
  • 제주 2.7℃
  • 맑음강화 -7.4℃
  • 흐림보은 -6.4℃
  • 맑음금산 -5.0℃
  • 구름많음강진군 -2.2℃
  • 맑음경주시 -2.3℃
  • 구름조금거제 0.1℃
기상청 제공

한화그룹, 전 계열사 전원 재택근무·유연 출퇴근제 시행

코로나 재확산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지침’ 선제적 시행
필수인력 제외 임직원 70% 재택근무…각종 방역지침 철저 준수

 

【 청년일보 】한화그룹이 전 계열사의 필수 인원을 제외하고 전원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출근 인원도 유연출퇴근제를 시행한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과 관련해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대응 지침’을 선제적으로 시행하기로 결정한 데 따른 것이다.


한화그룹은 1일부터 이 같은 내용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대응방안’을 전 계열사에 선제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내용을 보면 먼저 전 계열사에서 필수 인력을 제외한 전원이 교차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필수인력은 주로 공장, 건설현장, 사업소, 업장 등 현장 운영에 필요한 인원이고, 사무직은 업무 진행을 위해 꼭 필요한 인력으로 한정한다.


업종·계열사별 상황에 따라 다소 차이는 있지만 국내 임직원 70%가 재택근무에 참여하게 된다고 한화는 설명했다.


필수인력이나 교차 재택근무로 출근하는 임직원은 강화된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서 근무하고, 기존에 시행하던 유연근무제를 조기 출퇴근 제도 등으로 다양하게 확장한다.


회사 출입 전 체온을 의무적으로 확인하고, 사무실에서는 10인 미만 근무를 원칙으로 좌석 간격을 띄우거나 투명 칸막이를 활용한다.


사내 식당에서는 일렬 좌석과 칸막이를 사용하고 식사 중에는 대화를 금지한다. 교육·회의를 자제하고 화상회의 등 대체 수단을 적극 활용하는 한편, 업무상 회식이나 국내외 출장은 금지한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이번 대응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정부와 방역당국에 적극적으로 협조한다는 의지가 밑바탕이 됐다”면서 “추석 명절을 약 한달 남짓 앞두고 집중 방역 활동이 필요하다는 시기라는 내부 판단도 중요하게 작용했다”고 밝혔다.


한편, 한화그룹은 지난 2월 대구·경북지역에 마스크 15만장을 기부하고 3월에는 병상 부족 사태 해결에 기여하기 위해 경기 용인 한화생명 연수원을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했다.


또한 최근에는 한화생명 연수원을 또다시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기로 했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