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흐림동두천 27.9℃
  • 흐림강릉 29.1℃
  • 흐림서울 28.1℃
  • 흐림대전 28.1℃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32.0℃
  • 광주 27.6℃
  • 구름조금부산 30.8℃
  • 흐림고창 26.8℃
  • 흐림제주 27.5℃
  • 흐림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7.9℃
  • 흐림금산 27.3℃
  • 구름많음강진군 32.1℃
  • 구름조금경주시 33.8℃
  • 구름많음거제 29.9℃
기상청 제공

한화그룹, ‘탄소 줄이는 기술’ 디지털 캠페인 실시

유튜브 영상 통해 이산화탄소 발생 저감 친환경 기술 5가지 소개
에코백 쓰기, 쌓인 이메일 삭제, 모바일 영수증, 텀블러 사용 등

 

【 청년일보 】한화그룹은 일상에서 발생하는 탄소를 줄이는 기술을 소개하는 등 디지털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한화그룹에 따르면 지난 7일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한 ‘지속가능한 친화경기술-탄소 줄이는 기술’이라는 캠페인 영상은 100만건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캠페인 영상은 하루에 일상에서 발생하는 탄소량이 1인당 3만3900g이라며 이를 줄일 수 있는 생활 속 기술로 ▲에코백 쓰기 ▲쌓인 이메일 삭제하기 ▲모바일 영수증 받기 ▲텀블러 쓰기 ▲취침 전 동영상 스트리밍 끄기 등 5가지를 소개했다.

 

먼저 같은 에코백 하나를 131번 이상 쓰면 일회용 비닐봉투 1개분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고, 이메일 10%를 삭제하면 불필요한 전력 소모를 줄여 매년 1톤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으며, 하루 한장 모바일 영수증 받기를 통해 해마다 14.6kg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고 영상은 설명했다.

 

또한 플라스틱 텀블러 하나를 17번 이상 쓰면 일회용 종이컵 1개분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고, 자기 전에 동영상 스트리밍을 끄면 시간당 3.2kg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해당 동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텀블러, 에코백 쓰는 건 알고 있었는데 저렇게 하나를 오래 써야 한다는 건 처음 알았네요. 기억하고 실천해보도록 해야겠습니다”, “이메일 삭제하기도 탄소 줄이는 일인줄 처음 알았네요!”, “많은 생각을 하게 하네요.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 한화~ 아주 멋진 영상입니다!” 등의 격려 메시지를 남겼다.

 

김승현 한화 회장은 지난 10월 창립 68주년 기념사에서 경제·사회·환경적 지속가능성을 위한 기업의 역할을 강조하며, 전사적인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과 사회공헌, 상생협력을 주문한 바 있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전 세계를 뒤흔든 코로나19와 기후변화, 지구온난화 등으로 어느 때보다 미래와 환경에 대한 걱정과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런 사회적 분위기에서 모두가 실천할 수 있는 일상 속 친환경 기술을 소개해 지속 가능한 내일을 만들자는 취지로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한화그룹은 지난 18일부터 내부 임직원 참여형 캠페인을 시작함과 동시에 한화그룹 SNS채널을 통해 소비자의 실천과 참여를 이끌어내는 캠페인도 시작해 내년 초까지 이어나갈 계획이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