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3 (일)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0.6℃
  • 흐림대전 4.1℃
  • 흐림대구 3.0℃
  • 흐림울산 4.7℃
  • 흐림광주 5.9℃
  • 흐림부산 6.1℃
  • 흐림고창 3.5℃
  • 제주 9.5℃
  • 흐림강화 -0.2℃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2.8℃
  • 흐림강진군 4.9℃
  • 흐림경주시 0.1℃
  • 흐림거제 4.1℃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 '제18회 자라섬 국제 재즈 페스티벌' 독점 중계

5일부터 사흘간, 행사 실시간 관람·다시보기 'U+스테이지'서 무상 서비스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PTV 서비스 'U+tv'와 모바일 미디어 플랫폼 'U+모바일tv'에서 오는 5일부터 사흘간 열리는 '제18회 자라섬 국제 재즈 페스티벌'을 독점 중계한다고 1일 밝혔다.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의 온·오프라인 행사 동시 개최는 18년 만에 처음이다.

 

자라섬 페스티벌은 2004년부터 매해 가을에 가평군 자라섬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최장수 재즈 축제다. 지난 17회까지 55개국 1147팀의 아티스트가 참여했으며 누적 관객은 230만 명을 넘어섰다.

 

올해는 코로나19로 10월 일정이 11월로 연기되었으며, 제한된 인원의 현장 관람과 LG유플러스 IPTV 및 모바일을 통한 실시간 중계, VOD(다시보기) 서비스를 병행한다.

 

올해 자라섬 페스티벌에는 이날치, 선우정아, 바다, 나윤선 등의 출연진이 확정됐다. 첫째 날엔 '한국 최고의 집시 기타리스트'로 불리는 박주원이 무대에 오른다. S.E.S.의 리드보컬 바다와 조응민 그룹의 리더 기타리스트 조응민의 특별한 콜라보 프로젝트도 펼쳐진다. 싱가포르의 대표 재즈 보컬리스트 '알러메이 페르난데즈' 공연도 주요 볼거리다.

 

둘째 날에는 지난해 '범 내려온다'로 국내에서 큰 인기를 얻은 이날치가 나선다. 2014년과 2021년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음악인'과 '최우수 알앤비&소울-음반' 부문을 수상한 선우정아의 무대도 주목할 만하다. 폴란드 재즈신의 젊은 흐름을 대표하는 퀸텟 '재즈 포럼 탤런츠'가 영상으로 관객과 만난다.

 

마지막 날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여성 재즈 보컬리스트 나윤선이 무대를 꾸린다. 이번 공연은 2018년 발매한 10집 앨범 수록곡을 중심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전체 행사의 마무리는 '버클리 음대 1세대' 키보디스트이자 작곡가 정원영이 이끄는 정원영밴드가 맡는다. 올해 발표한 '볕'까지 총 8개의 솔로 앨범을 선보인 정원영의 밴드는 이번 공연을 위해 원년 멤버가 모두 뭉쳤다.

 

이번 자라섬 페스티벌의 비대면 관람은 U+tv 및 U+모바일tv 메뉴 중 'U+스테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U+스테이지는 TV와 모바일로 예술·공연 콘텐츠를 한데 모아 제공하는 카테고리 브랜드다. 현재 약 400여 편의 문화 콘텐츠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미디어 콘텐츠 수급을 총괄하는 정대윤 LG유플러스 미디어파트너십담당은 "국내 대표 재즈 축제인 자라섬 페스티벌과 협업을 통해 자사 공연 콘텐츠의 경쟁력을 높이고, 현장에 가지 못하는 많은 고객이 보다 안전하게 행사를 즐기도록 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무대를 고객들이 손쉽게 관람하도록 의미 있는 제휴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