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목)

  • 구름조금동두천 6.9℃
  • 구름조금강릉 12.1℃
  • 구름많음서울 8.7℃
  • 맑음대전 10.2℃
  • 맑음대구 11.1℃
  • 구름많음울산 11.5℃
  • 구름조금광주 12.4℃
  • 구름많음부산 11.8℃
  • 맑음고창 11.6℃
  • 흐림제주 12.4℃
  • 구름조금강화 7.5℃
  • 맑음보은 9.2℃
  • 맑음금산 9.9℃
  • 구름조금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1.8℃
  • 구름많음거제 11.1℃
기상청 제공

"빠른 배송 포트폴리오 확대"… 네이버-CJ대한통운, 협업 강도↑

올해만 풀필먼트 센터 6개 이상 오픈… 네이버쇼핑 판매자 물류 경쟁력 강화 기반 확대
'내일도착' 물동량 2.4배 증가, 판매자도 사업 성장… '내일도착' 확장하고 '당일배송'도 테스트

 

【 청년일보 】 네이버와 CJ대한통운은 네이버쇼핑 판매자가 내일도착에 이어 당일도착, 새벽배송 등 다양한 배송 서비스를 이용하도록 협업 강도를 높인다.

 

먼저, 양사는 늘어나는 물동량에 유연하게 대응하고, 다양한 배송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네이버쇼핑 판매자 중심의 풀필먼트 센터를 더욱 빠르게 확대할 예정이다.

 

지난해 곤지암·용인·군포, 올해 상반기 용인 남사·여주에 이어 내달 중 이천에도 1개 센터를 추가 오픈한다. 하반기에도 3개 이상의 풀필먼트 센터 오픈도 계획되어 있다.

 

풀필먼트 센터에서는 네이버 클로바 포캐스트를 통한 물류 수요 예측 고도화와 CJ대한통운의 무인로봇(AGV) 도입 등 스마트 물류 실험도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또한, 양사는 네이버쇼핑 판매자가 보다 쉽고 효율적으로 물류를 관리하도록 올해 초 CS 전담 부서를 신설했으며, 재고 연동 및 판매사별 주문량 예측 등 시스템 측면에서도 물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 내일도착 물동량 2.4배 증가, 판매자도 사업 성장… '내일도착' 확장하고 '당일배송'도 테스트

 

네이버와 CJ대한통운이 기술, 인프라, 서비스 운영 등 다양한 방면에서 협업 속도를 높여가면서 이를 기반으로 네이버쇼핑에서의 빠른 배송 서비스도 확대되고 있다.

 

CJ대한통운을 통한 '내일도착' 4월 물동량은 작년 6월 대비 2.4배, 월 거래액도 2.5배 증가했으며, 내일도착을 이용하는 브랜드 수도 137개로 전년 6월 대비 3.9배 이상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닥터린을 운영하는 코스네이처의 경우 지난해 6월 내일도착 서비스를 활용하기 시작해 이후 6개월 동안 거래액이 4배 이상 성장했다.

 

김선도 코스네이처 대표는 "판매하는 제품들이 사용자의 생활 속에서 필수품으로 자리잡은 만큼 상품을 빠르게 배송받기 원하고 있다"며 "내일도착을 통해 상품이 전날 24시 전에만 주문되면 다음날 도착해 사용자 만족도가 높아졌으며, 사업 성장에도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양사는 앞으로도 내일도착이 가능한 카테고리를 펫, 소형가전 등으로 지속 확대하고, 내일도착 이용 판매자도 계속 늘려나가 올해 연말에는 전년보다 물동량이 3.5배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2일부터는 육아, 생필품 등 일부 카테고리 중심으로 오전 10시까지 주문하면 당일에 배송이 가능한 '당일배송' 테스트도 시작했으며, 하반기에는 '새벽배송' 테스트도 진행한다.

 

김평송 네이버 장보기물류사업 책임리더는 "네이버의 기술력 및 안정적인 사업 성장을 통한 물동량 확보와 CJ대한통운의 물류 인프라 및 운영 노하우가 결합되면서 양사의 사업적 시너지가 가시화되고 있다"며 "네이버에는 명품, 백화점 등 유명 브랜드스토어부터 스마트스토어 사업자까지 50만 셀러들이 활동하고 있는 만큼 각각의 상품 특성과 사업 방향에 따라 다양한 배송 서비스를 활용하도록 협업을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