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항저우 아시안게임] 만리장성 무너졌다...여자 배드민턴, 29년만에 단체전 금메달

1994년 이후 5전 6기 끝에 중국 격파

 

【 청년일보 】한국 여자 배드민턴이 만리장성을 넘어서며 아시아 정상에 섰다. 한국 배드민턴 선수단은 여자 단체전에서 중국을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배드민턴의 아시안게임 여자 단체전 제패는 1994년 히로시마 대회 이후 29년 만이다. 

 

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국은 이날 중국 저장성 항저우 빈장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배드민턴 여자 단체전 결승에서 중국에 3-0 압승을 거뒀다.

 

한국 배드민턴 선수단은 이날 단식-복식-단식-복식-단식 순으로 진행되는 5판 3선승제 단체전에서 중국에 한 세트도 내주지 않는 완벽한 승리를 만들었다. 

 

첫 주자로 나선 세계랭킹 1위 안세영(삼성생명) 천위페이(세계 3위)를 2-0(21-12 21-13)으로 완파하며 승기를 잡았다. 

 

이어진 복식에선 이소희(인천국제공항)-백하나(MG새마을금고)도 세계랭킹 1위 천칭천-자이판을 2-0(21-18 21-14)으로 완파해 기세를 이어갔다.

 

2승을 거둔 상황에서 세 번째 주자로 라켓을 잡은 김가은(세계랭킹 18위)은 허빙자오를 2-0(23-21 21-17)으로 제압하며 기염을 토했다. 

 

한국은 1994 히로시마 대회 당시 중국과의 준결승전 승리를 마지막으로 매번 우승 길목에서 중국에 패하며 패배의 잔을 들어올릴 수 밖에 없었지만 29년 만에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번 승리로 한국은  1998년 방콕 대회부터 5회 연속 여자 단체전 금메달을 휩쓴 중국을 꺾고 새로운 최강자의 등장을 알렸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