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3.8℃
  • 맑음서울 -7.4℃
  • 구름많음대전 -6.6℃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3.0℃
  • 구름조금광주 -3.7℃
  • 맑음부산 -1.9℃
  • 구름많음고창 -4.7℃
  • 제주 0.7℃
  • 맑음강화 -7.9℃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3.4℃
  • 맑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KT-현대제뉴인, 공사 현장 통신 시설물 보호 기술 협력

건설장비·광케이블 매설 위치 공유···굴착 작업 안전성 기대

 

【청년일보】 KT가 자사 빅데이터 기반으로 공사 현장 안전성을 높인다.

 

KT가 현대제뉴인과 '상호 플랫폼 연동 및 기술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사는 금번 협약을 통해 건설기계 위치 정보를 활용한 통신 시설물 안정성 강화와 플랫폼 협력을 통한 공동 프로젝트 추진 등에 상호 협력한다. 양사 기술 협력의 첫번째 분야는 건설 현장 굴착 안전과 관련한 분야이다.

 

KT와 현대제뉴인은 가동 중인 굴착기의 실시간 위치와 작업 현장 주변에 매설된 광케이블 위치 정보를 공유해, 굴착 작업자에게 주의 등을 사전 안내할 수 있는 시스템을 함께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KT는 이를 통해 안전한 굴착 환경 제공과 지중 통신케이블 장애 최소화로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시스템 구축 및 시범 운영을 거쳐 서비스 제공 지역 및 적용 장비 범위를 순차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구재형 KT 네트워크연구기술본부장(상무)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빅데이터 기반의 다양한 플랫폼 결합으로 DIGICO 활성화와 보다 안정적인 통신서비스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면서 "향후 양사간 협력 범위 확장, 신기술 교류 등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동욱 현대제뉴인 사장은 "스마트 기술과의 융합이 작업자의 편의성은 물론 안전 및 기간시설에 대한 보호까지 이뤄낼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해낸 사례"라면서 "향후 플랫폼간 연동을 늘려, 지하시설물의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