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구름많음동두천 -4.4℃
  • 구름많음강릉 1.5℃
  • 구름조금서울 -1.5℃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2.9℃
  • 맑음부산 2.5℃
  • 맑음고창 0.4℃
  • 맑음제주 5.9℃
  • 구름많음강화 -4.0℃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K2전차·K-9자주포 폴란드 수출 성사...7.7조 규모

현대로템·한화디펜스 폴란드와 1차 이행계약 체결

 

【 청년일보 】K2 흑표 전차와 K-9 자주포의 폴란드 수출 본 계약이 체결됐다. 수출 본계약은 중동과 아시아보다 상대적으로 부진했던 한국산 무기의 유럽 시장 진출 기폭제가 될 것이란 전망이다.

 

방산 수출은 국가 간 무기체계 공유와 상호 군수지원, 안보 동맹 강화 등 군사적 측면에서 큰 의미를 지니는 만큼 폴란드 수출을 계기로 유럽지역과의 국제적 연대 구축과 우리 안보 역량의 외연 확장도 가능할 것이란 분석이다. 

 

방위사업청은 27일 현대로템과 한화디펜스가 26일(현지시간) 폴란드 군비청과 K2 흑표 전차 및 K-9 자주포 수출을 위한 57억6천만 달러(약 7조6천780억원) 규모의 1차 이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지난달 27일 현대로템·한화디펜스·한국항공우주산업(KAI) 등 국내 방산 기업들이 폴란드 군비청과 체결한 포괄적 합의 성격의 총괄계약을 실제 이행하기 위한 첫 번째 후속 계약이다.

 

1차 수출 물량은 K2 전차 180대, K-9 자주포 48문이다.

 

앞서 폴란드 정부는 한국에 K2 전차 980대, K-9 자주포 648문, FA-50 경공격기 3개 편대(총 48기)를 발주할 예정이라고 지난달 밝힌 바 있다. 폴란드가 밝힌 도입 규모는 총 148억달러(약 19조7천억원)에 이를 것으로 업계는 추산한다.

 

방사청은 "폴란드와의 대규모 방산 수주 성공은 우리나라 무기 체계의 우수한 국제 경쟁력을 토대로 해서 국내 방산기업의 적극적인 협상과 대통령의 강력한 의지를 바탕으로 정부의 다각적인 지원이 결실을 이룬 결과"라고 밝혔다.

 

방사청은 또 국산 무기체계의 우수한 성능과 가격 경쟁력, 안정적인 후속 군수지원 제공 능력 등 한국의 방산 역량이 갖춘 세계적인 경쟁력을 입증했다는 의미가 이번 수출에 있다고 설명했다.

 

국방부 유동준 실장은 한-폴란드 방산 협력에 대한 폴란드 측의 관심과 성원에 대한 사의를 담은 이종섭 국방부 장관의 친서를 폴란드 장관에게 전달하고 향후 양국의 장기적·전략적인 국방·방산 협력 증진에 대한 한국 정부의 의지를 밝혔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