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9.5℃
  • 맑음강릉 33.5℃
  • 구름많음서울 29.9℃
  • 맑음대전 30.3℃
  • 맑음대구 31.0℃
  • 구름조금울산 31.3℃
  • 맑음광주 29.7℃
  • 맑음부산 31.8℃
  • 구름조금고창 30.3℃
  • 구름조금제주 32.0℃
  • 구름많음강화 28.5℃
  • 맑음보은 26.6℃
  • 구름조금금산 29.3℃
  • 구름조금강진군 29.8℃
  • 맑음경주시 31.3℃
  • 맑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한화그룹, ‘한화클래식 2020’ 온라인 공연으로 진행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비대면 공연으로 전환
12·16일 2회 진행…소프라노 임선혜와 오케스트라 협업 ‘눈길’

 

【 청년일보 】한화그룹이 주최하는 클래식 콘서트 ‘한화클래식 2020 : 소프라노 임선혜와 바로크 프로젝트’가 온라인 공연으로 진행된다.

 

10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당초 이 공연은 오는 12일과 16일 2회에 걸쳐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으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하며 관련 지침에 따라 비대면으로 열리게 됐다.

 

한화 측은 “기다렸던 공연을 극장에서 만날 수 없어 아쉽지만 카메라의 다양한 앵글을 통해 연주자들의 생생한 표정과 바로크 악기의 따뜻한 음색을 가깝게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연이 비대면으로 전환됨에 따라 유료 예매티켓은 수수료 없이 취소·전액 환불된다.

 

온라인 콘서트를 감상하려면 포털 검색창에서 ‘한화클래식’을 검색해 사이트로 접속, ‘라이브 공연보기’ 창을 클릭하면 된다.

 

12일 오후 5시에는 ‘바흐와 사랑에 빠지다’라는 주제로 바흐의 관현악모음곡 2번 b단조 BWV1067, 브란덴부르크 협주곡 4번 G장조 BWV1049, 소프라노 임선혜가 협연하는 ‘이제 사라져라, 슬픔의 그림자여’(결혼 칸타타) BWV202를 선보인다.

 

16일 오후 7시30분 공연에는 대표적인 바로크 오페라 중 하나인 페르골레지의 ‘마님이 된 하녀’가 콘서트오페라 형식으로 오른다. 소프라노 임선혜와 지난해 차이콥스키 콩쿠르 준우승을 차지한 바리톤 김기훈이 재치있고 유쾌한 오페라를 선보인다.

 

매년 바로크 음악을 소개하는 한화클래식은 올해 8회째를 맞았다. 첫 해인 2013년에는 헬무트 릴링과 바흐 콜레기움 슈투트가르트, 2014년 리날도 알레산드리니와 콘체르토 이탈리아노, 2015년 18세기 오케스트라, 2016년 마크 민코프스키와 루브르의 음악가들 등의 공연이 있었다.

 

또한 2017년에는 윌리엄 크리스티와 레자르 플로리상, 2018년 잉글리시 콘서트와 카운터테너 안드레아스 숄, 2019년에는 조르디 사발과 그가 이끄는 합창단, 오케스트라를 모두 초청 ‘만찬’을 벌이기도 했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