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흐림동두천 26.3℃
  • 구름많음강릉 33.6℃
  • 흐림서울 27.4℃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31.4℃
  • 구름많음울산 29.9℃
  • 흐림광주 28.3℃
  • 구름많음부산 31.5℃
  • 구름많음고창 29.6℃
  • 구름많음제주 29.0℃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32.0℃
  • 구름많음경주시 31.6℃
  • 구름많음거제 30.9℃
기상청 제공

한화그룹, 복지시설 29곳에 태양광 발전설비 무상 지원

2020 해피선샤인 캠페인…절감된 전기료, 다른 복지서비스에 활용
2011년부터 320개 복지시설에 2187kW 규모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 청년일보 】한화그룹이 사회복지시설 등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상으로 설치하는 등 지원에 나섰다.

 

이는 복지시설이 태양광 발전설비를 통해 절감된 전기료를 다른 복지서비스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한화그룹은 이 같은 내용의 ‘2020 해피선샤인’캠페인 지원대상 29곳을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한화는 한화사회봉사단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대상을 모집했으며, 서류심사와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지원대상에 선정된 29곳의 복지시설에서의 총 발전용량은 173kW(킬로와트)로 일반 주택 57 가구가 사용하는 전기용량에 해당한다. 

 

한화는 해피선샤인 캠페인을 통해 2011년부터 10년간 총 320개 복지시설 등에 2187kW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해왔다. 이는 507톤의 CO2 배출을 감소시켜 소나무(20년산) 약 91만 그루 이상을 심는 효과와 같다고 한화는 설명했다.

 

올해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대전 소재 진잠지역아동센터의 임선애 센터장은 “시설 운영비가 넉넉하지 않아 냉난방 시설을 많이 사용하는 여름과 겨울에 전기료 부담이 많았다”며 “이번에 태양광 발전설비가 설치되면 아이들이 전기료 걱정 없이 올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 캠페인은 한화그룹의 친환경에너지 사업인 태양광을 활용한 친환경에너지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사회복지시설 등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상으로 기증하고 절감된 전기료를 다른 복지서비스에 활용할 수 있게 한다. 

 

지원대상은 전국의 종합복지관, 지역아동센터 등 복지기관이며, 사회적기업 등 공익성을 갖춘 개인 및 시설도 포함했다. 특히 시설의 규모와 위치, 전기사용량을 고려해 태양광 발전설비의 필요성이 절실한 곳을 우선 선정했다.

 

한화는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 후베이성의 위양관쩐 초등학교, 칭하이성의 시에거우샹 희망학교 등 해외에서도 지붕형 태양광 발전 설비를 무상으로 설치했다. 

 

이와 함께 국내외에 친환경 숲을 조성하는 ‘한화 태양의 숲’ 캠페인을 통해 2012년 이후 몽골, 중국, 한국에 총 7개의 숲을 조성한 바 있다. 현재까지 133만㎡의 면적(여의도 면적의 약 4.6배)에 약 50만 그루의 나무를 심었으며, 이렇게 조성된 숲은 해당 지역의 사막화 방지, 수질 정화, 대기 정화, 토사유출 방지와 같은 효과를 거두고 있다.

 

한편 김승현 한화 회장은 지난 10월 창립 68주년 기념사에서 경제·사회·환경적 지속가능성을 위한 기업의 역할을 강조하며, 전사적인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과 사회공헌, 상생협력을 주문한 바 있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