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구름조금동두천 10.4℃
  • 흐림강릉 13.1℃
  • 구름많음서울 13.1℃
  • 흐림대전 14.0℃
  • 흐림대구 15.5℃
  • 울산 15.3℃
  • 흐림광주 14.5℃
  • 부산 16.8℃
  • 흐림고창 12.3℃
  • 제주 17.4℃
  • 구름조금강화 11.9℃
  • 흐림보은 13.8℃
  • 구름많음금산 13.0℃
  • 흐림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5.1℃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리니지 핵심 콘텐츠 공개"… 리니지W, 첫 번째 공성전 24일 시작

모든 출시 국가 이용자 참여, 승리 혈맹에 다양한 보상 제공

 

【 청년일보 】 엔씨소프트의 멀티플랫폼 MMORPG '리니지W'가 '최초의 공성전: 켄트성'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첫 공성전은 24일 저녁 9시(한국시간)에 시작한다.

 

공성전은 혈맹들이 성의 지배권을 놓고 대결하는 리니지 IP의 핵심 콘텐츠다. 리니지W의 공성전에는 12개 출시 국가 모든 이용자가 함께 참여한다.

 

첫 공성전은 켄트성에서 열리며 50레벨 이상 캐릭터부터 참여할 수 있다. 매주 일요일 저녁 8시부터 공성 선포가 가능하고, 저녁 9시에 공성전이 시작된다. 승리한 혈맹은 '승리 보상'을 즉시 획득하며 매일 세금 정산 시 '점령 보상'을 얻는다.

 

리니지W의 공성전은 기존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수호탑을 파괴 후 군주가 '면류관'을 획득하면 성을 점령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용자는 신규 콘텐츠인 공성 병기 2종(방벽, 강화 방벽)을 제작해 리니지W만의 차별화된 공성전도 즐길 수 있다. 공성 병기는 종류별로 한주에 최대 2개까지만 제작 가능하며, 공성 전투 지역에 배치할 수 있다.

 

공성·수성 혈맹에 소속되지 않은 이용자도 용병으로 공성전에 참여할 수 있다. 용병으로 참전 시 기여도에 따라 다이아, 아데나, 명예코인 등의 보상을 얻는다.

 

리니지W는 최초의 공성전을 기념해 ▲공성전 진행 중 전장에 1회 이상 진입 시 보상을 획득하는 '붉은 기사단장의 초대' ▲출석을 통해 전투에 유용한 아이템을 선물하는 '붉은 기사단원의 자격' ▲푸시 우편 보상을 제공하는 '붉은 기사단의 지원상자' 등 이벤트 3종을 진행한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