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2.7℃
  • 구름조금강릉 4.0℃
  • 구름조금서울 -2.5℃
  • 구름많음대전 -0.4℃
  • 구름많음대구 2.9℃
  • 구름많음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2.7℃
  • 구름많음부산 6.8℃
  • 흐림고창 0.6℃
  • 흐림제주 6.4℃
  • 맑음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0.5℃
  • 구름많음강진군 2.9℃
  • 구름많음경주시 4.3℃
  • 구름많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C랩 주요 성과·지표 한눈에"···삼성전자, KES 2022' C랩 전시관 첫 선

'C랩 전시관' 사내벤처 2개, 육성 스타트업 8개사 제품·솔루션 전시

 

【청년일보】 삼성전자가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KES 2022(한국전자전)'에서 C랩의 다양한 혁신 제품과 솔루션을 처음으로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삼성전자 부스 옆에 ‘C랩에서 혁신을 만나다(Innovation happens everywhere in C-Lab)’를 주제로 135㎡ 규모의 'C랩 전시관'을 별도로 마련해 사내벤처 프로그램인 'C랩 인사이드' 우수 과제 2개와 스핀오프 스타트업 4개사, 사외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C랩 아웃사이드' 4개사를 함께 전시한다. C랩 소개, C랩 10년의 주요 성과와 지표, 소개 영상 등도 한 눈에 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임직원들이 자유롭게 아이디어를 발산하는 창의적인 조직문화 구축과 확산을 위해 2012년 12월부터 사내벤처 프로그램 'C랩 인사이드'를 운영하고 있다. 지금까지 385개 과제에 약 1천600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C랩 인사이드' 과제로 선정되면 1년간 현업을 떠나 아이디어 구현에 몰두할 수 있도록 독립된 연구 공간과 연구비를 지원받고, 과제 운영 자율권 등도 보장된다.

 

삼성전자가 KES에 C랩 전시관을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참가 스타트업들은 많은 관람객을 직접 접함으로써 고객들의 가감없는 의견과 평가를 받아 제품과 기술을 고도화하고, 더 정교한 사업모델을 수립할 수 있으며 판로 개척 기회도 모색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수년 전 분사한 스타트업들뿐 아니라 'C랩 아웃사이드' 육성 기간이 끝난 스타트업과도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미 CES, KES 등 IT 전시회 참가 지원, 사업협력, 글로벌 홍보 기회 등을 제공하며 성장을 위한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월 미 CES에서는 'C랩 인사이드' 4개, 'C랩 아웃사이드' 9개 등 13개사가 'C랩관'에서 글로벌 기업과 고객들을 대상으로 제품과 서비스를 알렸고, 실제 투자 및 구매 상담이 이뤄지기도 했다.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회장을 맡고 있는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은 "앞으로도 기술력 있는 IT 스타트업 육성에 힘써 삼성전자와 함께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