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4.2℃
  • 맑음서울 3.2℃
  • 구름조금대전 3.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6.5℃
  • 구름조금광주 5.1℃
  • 맑음부산 8.8℃
  • 구름많음고창 2.1℃
  • 구름많음제주 9.0℃
  • 맑음강화 2.7℃
  • 구름조금보은 2.1℃
  • 구름조금금산 1.9℃
  • 구름많음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4.8℃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AI 시대의 미래 제시"…엔씨(NC), '가장 인간적인 미래' 출간

윤송이 CSO와 세계적 석학들의 토론 시리즈 'AI Framework'를 책으로 엮어내
'인간과 AI의 새로운 공존' 주제 윤리·교육·철학 등 새로운 관점의 AI 쟁점·미래 제시
인세 수익 전액 'NC문화재단' 기부해 AI 윤리 커리큘럼 연구 후원에 사용할 계획

 

【 청년일보 】 엔씨소프트(이하 엔씨(NC))가 인공지능(AI) 시대의 새로운 윤리적, 철학적 화두를 제시하는 도서 '가장 인간적인 미래'를 출간했다고 7일 밝혔다.


'가장 인간적인 미래'는 엔씨(NC) 윤송이 최고전략책임자(CSO)가 철학자, 사회학자, 윤리학자, 공학자 등 세계적 석학과 나눈 대담 'AI Framework'를 엮어낸 도서다. '인간과 AI의 새로운 공존'을 주제로 AI의 공학적 논의를 넘어 윤리·교육·철학·사회 등 다학제적 관점에서 AI 시대에 떠오르는 쟁점과 나아가야 할 미래를 다뤘다.


'AI Framework'는 엔씨(NC)가 ESG 경영 핵심 가치 중 하나인 '디지털 책임-AI 윤리'를 위해 진행한 연중 기획 프로젝트다. 지난해 4월부터 1년간 공식 유튜브와 블로그를 통해 발행된 AI 대담 콘텐츠로, 170만회가 넘는 누적 조회 수를 기록했다. 하버드대학교, 스탠포드대학교,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등의 세계적 석학 5인이 참여했다.


윤송이 엔씨(NC) CSO는 책의 프롤로그를 통해 "AI와 동행하는 사회에 대한 더 많은 사람들의 섬세한 관심과 꾸준한 질문이 이어져야 한다"며 "우리가 지닌 중요한 가치에 대한 사회적 합의를 이루어 가는데 다양한 의견 개진과 토론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엔씨(NC)의 비영리 재단 NC문화재단은 AI 기술의 윤리적 사용을 위해 지난 2020년부터 스탠포드대, MIT와 AI 윤리 커리큘럼 개발을 함께 고민하고 있다. 2021년부터는 하버드대와 연계해 인간 중심 AI를 위한 '임베디드 에틱스(Embedded EthiCS)' 커리큘럼 개발을 후원하고 있다.


엔씨(NC)는 미래세대를 대상으로 AI 시대에 갖춰야 할 리더십과 윤리적 관점의 필요성 확산을 위해 AI 융합 중심 교육 고등학교, AI 산학협력 기관 및 대학에 도서를 전달할 예정이다. 책의 인세 수익 전액은 NC문화재단에 기부해 AI 윤리 커리큘럼 연구 후원에 사용할 계획이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