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30.6℃
  • 구름조금서울 28.1℃
  • 구름조금대전 28.1℃
  • 맑음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7.7℃
  • 구름많음광주 26.0℃
  • 구름조금부산 26.5℃
  • 맑음고창 27.5℃
  • 맑음제주 29.8℃
  • 구름조금강화 25.4℃
  • 구름조금보은 27.0℃
  • 구름조금금산 26.1℃
  • 맑음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8.3℃
  • 구름조금거제 27.2℃
기상청 제공

올리브영, 스킨케어 새 영역 '슬로우에이징' 키운다

올리브영, '웰에이징(Well-aging)' 트렌드 반영한 뷰티 키워드 '슬로우에이징' 발굴
'일상에서 피부 시간 느리게 만드는' 슬로우에이징으로 스킨케어 패러다임 전환
2534세대 고민 '탄력·모공·안색·흔적'…하남·고양 스타필드 팝업서 스킨케어 컨설팅

 

【 청년일보 】 나이에 맞는 자연스러움을 추구하는 '웰에이징(Well-aging)'이 MZ세대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로 부상하고 있다.


CJ올리브영(이하 올리브영)은 뷰티 카테고리의 웰에이징 키워드를 '슬로우에이징(Slow-aging)'으로 선정하고, 노화를 부정적으로 인식하는데서 벗어나 '건강한 아름다움을 유지하며 천천히 나이들기'를 새로운 뷰티 패러다임으로 제안한다고 5일 밝혔다.


올리브영 고객의 약 73%를 차지하는 2030세대의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피부 관련 고민 사항들 상당수가 노화와 밀접한데서 착안했다. 25세 미만 고객은 수분, 진정 관리 상품을 주로 찾았지만, 25~34세 고객은 모공, 탄력, 흔적 관리에 특화된 기능성 스킨케어 상품을 다양하게 구매하는 경향이 확인됐다.


이 같은 소비자 수요가 반영되면서 국내 기능성 스킨케어 시장은 꾸준히 커지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칸타월드패널이 2023년 1분기 기준으로 집계한 최근 1년 국내 스킨케어시장 규모는 약 4조1113억원이다. 이 가운데 기능성 제품의 비중은 53%로, 전체 스킨케어시장의 과반 이상을 차지한다. 올리브영 고객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슬로우에이징 카테고리에 해당되는 상품의 매출은 최근 3년(2023년은 8월까지 집계) 연 평균 10%씩 증가했다.


그동안 노화와 관련된 피부 관리와 스킨케어 상품은 4050세대를 겨냥해 이미 생긴 주름을 없애거나 탄력을 개선하는데 집중됐다. 반면 올리브영은 정통 안티에이징의 영역인 ▲탄력 관리에 더해 ▲모공 ▲안색 ▲흔적 등을 슬로우에이징 영역으로 범주화해, 이를 위한 기능성 상품들을 선별할 방침이다.


올리브영이 소개하는 '슬로우에이징'은 일상 속 꾸준한 관리를 통해 피부의 시간이 느리게 흐르도록 만드는 기능성 스킨케어 제품을 뜻한다. 대표 브랜드로는 ▲V&A(항산화 앰플) ▲리쥬란(광채 앰플) ▲바이오힐보(탄력 세럼, 크림) ▲아이소이(잡티 세럼) ▲에스트라(모공 세럼) 등이 선정됐다.


향후에는 슬로우에이징을 W케어(여성 건강과 밀접한 상품), 이너뷰티(섭취를 통해 관리를 돕는 화장품) 등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와 연계해 연령·성별을 넘어서 더 많은 소비자의 일상에 '건강한 아름다움'이 자리잡도록 하겠다는 구상을 갖고 있다.

 

 

'슬로우에이징'이 생소할 소비자를 위해 올리브영은 이달 한 달 동안 할인 및 증정 행사를 포함한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한다. 기간 한정으로 오프라인 팝업 스토어도 선보인다. 방문객은 뷰티 전문기기를 이용해 피부 상태를 점검하고, 스킨케어 솔루션 추천과 다양한 슬로우에이징 샘플을 받을 수 있다. 스타필드 하남(1~13일) 1층 고메 아트리움과 스타필드 고양(19~31일) 1층 고메 스트리트에서 순차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그동안 올리브영은 더모코스메틱(피부 전문가가 개발한 화장품), 코스메슈티컬(의학적으로 검증된 기능성 화장품), 클린뷰티(자연주의가치소비) 등 새로운 스킨케어 상품군을 먼저 선보이며 국내 뷰티시장의 트렌드를 선도해왔다"면서 "앞으로도 슬로우에이징처럼 라이프스타일과 밀접한 뷰티 키워드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소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