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3년간 주주환원 정책 유지 결정…연간 9.8조원 배당

2024년부터 2026년까지의 주주환원 정책 발표

 

【 청년일보 】 삼성전자가 업황 악화에 따른 실적 부진 등 대내외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가운데 향후 3년간 주주환원 정책을 기존과 동일하게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삼성전자는 31일 2024년부터 2026년까지의 주주환원 정책을 발표했다. 

 

3년간 발생하는 잉여현금흐름의 50%를 환원하고 연간 9조8천억원의 배당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또한 매년 잔여재원을 산정해 충분한 잔여재원이 발생할 경우 정규배당 외에 추가 환원을 검토하는 정책도 유지하기로 했다. 

 

차기 주주환원 정책 대상기간 종료 이전이라도 M&A 추진, 현금규모 등을 감안해 탄력적으로 신규 주주환원 정책 발표 및 시행이 가능하다.

 

이날 삼성전자는 주당 보통주 361원, 우선주 362원의 기말배당을 결의했다. 

 

삼성전자는 기말배당을 마지막으로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잉여현금흐름의 50%를 환원하고 매년 9조8천억원을 배당하는 3개년 주주환원 정책을 종료했다.

 

2021~2023년 3년 동안 총 잉여현금흐름은 18조8천억원으로 정책상 주주환원 재원인 잉여현금흐름의 50%는 9조4천억원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기말배당을 포함해 3년간 총 29조4천억원의 배당을 지급했다. 이는 총 잉여현금흐름의 157%와 주주환원 재원의 313%에 해당한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