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구름많음동두천 -4.6℃
  • 구름많음강릉 1.9℃
  • 구름많음서울 -2.5℃
  • 연무대전 -2.0℃
  • 연무대구 -0.6℃
  • 연무울산 2.3℃
  • 흐림광주 1.5℃
  • 연무부산 3.9℃
  • 흐림고창 -0.7℃
  • 연무제주 6.4℃
  • 구름많음강화 -3.5℃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3.1℃
  • 흐림강진군 2.1℃
  • 구름많음경주시 -2.5℃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2021 국감] "이재명 특검 요구 여야 갈등"… 과방위 국감, 시작부터 파행

야당 의원, 이제명 특검 요구 피켓 들고 입장… 여당 의원 전원 퇴장

 

【 청년일보 】 2021년도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가 시작도 하지 못하고 일시 파행됐다. 야당의 '이재명 특검 요구' 피켓을 놓고 여야 간 신경전이 펼쳐졌다.

 

과방위는 1일 오전 10시부터 시작 예정이었던 국감을 1시간 넘게 개시하지 못하고 있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최근 정치권에서 불거진 대장동 개발 의혹에 대해 특검 도입을 촉구했다. 이들은 국감 회의장에 '이재명 판교 대장동 게이트 특검 수용하라', '특검 거부하는 자가 범인이다'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입장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과방위 소속 의원들이 국감과 관계없는 행위라며 항의했다. 여당 간사인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여야가 여기서 정치적 공방을 할 이유가 없다. 국감과 관련된 것으로만 이야기를 나눠야 한다"고 말했다.

 

야당 의원들은 피켓을 치워야 할 근거가 없다며 맞섰다. 야당 간사인 박성중 국민의힘 의원은 "우리가 (이재명 특검으로) 공방하자는 것이 아니고 그냥 붙이고 있는 것이다. 치워야 할 근거가 없다"고 반박했다.

 

피켓을 놓고 여야 의원 간 갈등이 계속되면서 여당 의원들은 국감장에서 모두 퇴장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