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31.4℃
  • 맑음강릉 30.5℃
  • 맑음서울 32.7℃
  • 맑음대전 32.4℃
  • 맑음대구 33.7℃
  • 맑음울산 29.7℃
  • 맑음광주 32.9℃
  • 맑음부산 26.5℃
  • 맑음고창 31.2℃
  • 맑음제주 31.0℃
  • 맑음강화 24.7℃
  • 맑음보은 32.1℃
  • 맑음금산 32.3℃
  • 맑음강진군 32.3℃
  • 맑음경주시 34.7℃
  • 맑음거제 31.7℃
기상청 제공

SK하이닉스, 산학연구과제 우수발명 포상···문승재 교수 '최우수상'

연구자 사기 진작, 우수 특허 개발 장려···10년째 포항 진행

 

【청년일보】 SK하이닉스가 문승재 한양대 교수를 포함해 산학연구과제 우수 교수를 선정했다.

 

SK하이닉스는 경기도 이천 본사에서 제11회 '산학연구과제 우수발명 포상 시상식'을 열었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수상자 5명과 차선용 SK하이닉스 부사장(미래기술연구원담당), 김윤욱 부사장(지속경영담당), 하용수 부사장(특허직속), 김준수 팀장(R&D전략기획) 등이 참석했다.

 

이 포상은 SK하이닉스의 산학협력 대학에서 반도체 기술 연구과제 수행 중에 출원한 특허를 평가하고 우수 발명 성과에 포상하는 제도다. 연구자들의 사기를 진작하고 우수 특허 개발을 장려하기 위해 지난 2013년부터 포상은 매년 진행되고 있다.

 

올해 최우수상에는 '이온 주입 공정을 최적화하는 기술'을 개발한 문승재 교수(한양대)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SK하이닉스는 선정 이유로 실제 제품 적용 가능성이 높다는 점을 밝혔다. 우수상은 '반도체 소자(트랜지스터) 최적화 조건을 정량화하는 AI 기술'을 개발한 백록현 교수(포항공대), 장려상은 정성욱 교수(연세대), 박은혁 교수(포항공대), 김예성 교수(DGIST)에게 수여됐다

 

이날 최우수상을 받은 문승재 교수는 "연구자들에 대한 SK하이닉스의 지원과 포상은 큰 힘이 된다"면서 "첨단기술 개발을 위해 산학이 서로 힘을 합쳐야 한다는 취지에 크게 공감하고, 이러한 자리를 마련해 준 데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차선용 부사장은 "반도체 기술로 더 나은 미래를 만들기 위해 산학연구는 지속돼야 한다"면서 "산업 발전을 위해 지금 이 순간에도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는 수많은 연구자와 함께 우수 특허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