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3.0℃
  • 박무서울 3.5℃
  • 흐림대전 1.3℃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1.5℃
  • 구름많음광주 2.7℃
  • 맑음부산 2.7℃
  • 맑음고창 3.3℃
  • 구름많음제주 5.3℃
  • 맑음강화 1.7℃
  • 흐림보은 1.0℃
  • 흐림금산 1.1℃
  • 구름조금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K-방산 저력 입증"···한화 장갑차 '레드백', 3조원대 수주 '낭보'

공급 규모 129대, 금액 24억 달러 달해

 

【청년일보】 방위사업청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호주 현지 법인인 한화디펜스 오스트레일리아(HDA)와 호주 획득관리단(CASG) 간 레드백 수출계약이 체결됐다고 8일 밝혔다.

 

'레드백'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궤도형 보병전투장갑차다. 공급 규모는 129대, 수주 금액으로는 24억 달러(3조1천500억원)다.

 

레드백은 지난 7월 호주 육군의 궤도형 보병전투차량 획득사업인 '랜드400' 3단계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랜드400 3단계 사업은 호주 육군 역대 최대 규모의 획득 사업으로, 레드백은 유럽 장비와 승부 끝에 호주의 차기 장갑차로 낙점받았다.

 

방사청 관계자는 "이번 쾌거는 세계 방산시장에서 우리 무기체계의 저력을 보여주는 사례이며, 국가안보실을 중심으로 국방부, 외교부, 방사청, 육군 등 범정부 차원의 다각적 지원이 이뤄낸 결실"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수주로 레드백은 K-9 자주포에 이어 국내 방산업체가 호주에 두 번째로 수출하는 지상장비가 됐다.

 

엄동환 방사청장은 "방사청은 양국이 레드백 장갑차를 기반으로 인도-태평양 지역의 안보협력 동반자로서 육·해·공·우주·첨단분야 등 전 분야에서 협력을 증진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