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3.2℃
  • 흐림서울 14.2℃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5.6℃
  • 흐림울산 14.8℃
  • 흐림광주 14.5℃
  • 흐림부산 17.0℃
  • 흐림고창 12.2℃
  • 제주 16.9℃
  • 흐림강화 13.3℃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3.3℃
  • 흐림강진군 15.0℃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올리브영 작년 매출 2조1000억원... 역대 최대 실적

영업이익도 1천378억원으로 38% 증가

 

【 청년일보 】 CJ올리브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도 지난해 실적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은 2조1천192억원으로 전년보다 13% 증가했다. 영업이익도 1천378억원으로 38% 늘었다.

 

코로나19 이전이었던 2019년과 비교해도 매출은 8%, 영업이익은 57% 성장했다.

올리브영은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유통업계가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도 지난해 매장을 6개 늘리고 온라인 사업을 강화하는 등 옴니채널(온·오프라인 통합) 전략이 힘을 발휘한 것으로 분석했다.

올리브영은 역직구 플랫폼과 일본 현지 제휴몰(라쿠텐·큐텐) 매출도 지난해 세 자릿수 신장률을 기록한 만큼 글로벌 사업도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올리브영 전체 실적에서 온라인이 차지하는 비중은 2020년 17%에서 지난해 23%까지 늘었다.

 

지난해 서울 지역의 온라인 주문 가운데 매장을 통한 즉시 배송 서비스인 '오늘드림' 비중은 38%에 달했다.

 

올리브영은 올해 도심형 물류 거점을 확대해 서울지역의 빠른 배송 커버율을 7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아울러 250개 매장에 대한 리뉴얼을 진행하고, 글로벌 몰 외국인 회원도 100만명까지 늘리겠다는 전략을 세웠다.


【 청년일보=백승윤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