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5.6℃
  • 흐림강릉 14.2℃
  • 서울 17.1℃
  • 흐림대전 17.8℃
  • 대구 19.9℃
  • 흐림울산 17.3℃
  • 흐림광주 17.5℃
  • 흐림부산 18.6℃
  • 흐림고창 16.1℃
  • 흐림제주 19.0℃
  • 흐림강화 15.6℃
  • 흐림보은 16.5℃
  • 흐림금산 16.6℃
  • 흐림강진군 18.1℃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한화, '우주의 조약돌' 1기 선발...우주 영재 육성 첫걸음

한국과학기술원(KAIST)과 함께 운영...우주 영재 교육

 

【 청년일보 】한화그룹은 우주 교육 프로그램인 '우주의 조약돌' 1기 30명을 최종 선발하고 우주 영재 교육에 나선다고 밝혔다. 

 

한화그룹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과 함께 운영하는 우주 교육 프로그램인 '우주의 조약돌' 1기 30명을 최종 선발했다고 4일 밝혔다.

 

우주의 조약돌은 우주에 관심 있는 중학교 1·2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한 경험형 우주 교육 프로그램으로, 총 1천414명의 지원자 가운데 에세이 심사와 면접을 거쳐 1기를 확정했다.

 

1기에 선발된 학생들은 이달부터 12월까지 6개월 동안 KAIST에서 우주 영재 교육을 받게 된다.

 

학생들은 KAIST 항공우주공학과 현직 교수진 및 석·박사 과정 멘토들과 함께 '중학생 맞춤형 우주 미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우주 분야 석학들의 '우주 인문학 콘퍼런스'도 참여할 예정이다.

 

우주의 조약돌은 과학(Science), 기술(Technology), 공학(Engineering), 수학(Mathematics)이 융합된 커리큘럼과 우주 인문학 콘퍼런스로 구성됐다. 

우주의 조약돌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카이스트를 베이스캠프로 팀을 꾸려 주제 선정, 논리 구체화, 과제 완성까지 자기 주도적으로 해나갈 계획이다.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현직 교수 8명과 석박사 과정을 밟고 있는 멘토들이 학생들과 함께 체험하고 토론한다. 

 

쟁쟁한 강사진도 눈에 띈다. 

 

김상욱 경희대 물리학과 교수가 우주 속 물리학을 전달하며, 정재승 카이스트 바이오·뇌공학과 교수는 학생들과 우주에서의 뇌 작동 등에 대해 토론을 진행한다. 또 폴 윤 미 항공우주국(나사) 홍보 대사는 미국이 진행하는 우주 탐사를 얘기한다. 황정아 한국천문연구원 박사는 우주에 날씨가 있다는 사실을 설명한다. 

이소연 우주인, 김창규 공상 과학 작가, 과학 철학자인 장대익 박사는 우주 관련 인문학을 전한다. 이들은 학생들과 토론을 마친 뒤 학생들과 식사하면서 대화할 예정이다. 

앞서 학생들을 지도할 전은지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교수는 "우주의 조약돌은 카이스트 석박사들이 수행하는 프로젝트와 같은 방식"이라며 "교수가 가르치고 암기하는 건 철저히 배제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 프로그램의 교육·연수 비용은 한화그룹의 우주 산업을 총괄하는 '스페이스 허브'가 전액 부담한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